㈜위메이드(대표 장현국)는 자사 가상자산 위믹스의 중동∙북아프리카(MENA) 사업 확장을 위해 거점 사무소인 위믹스 메나(WEMIX MENA LTD)를 아랍에미리트에 설립했다고 16일 발표했다.

회사 측은 이 지역이 디지털 자산, 블록체인 기술 등의 미래 성장 잠재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디지털 혁신 산업 구축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위메이드 관계자는 “이번 위믹스 메나 설립은 위믹스의 중동 지역 블록체인 사업을 본격화함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특히, 아랍에미리트의 수도 아부다비는 2018년 디지털자산 규제를 도입하는 등 글로벌 블록체인 산업 활성화에 집중하고 있는 지역으로 알려져 있다. 가파른 게임산업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으며, 정부에서 블록체인 사업에 긍정적인 태도를 보이는 등 글로벌 IT기업의 중동 진출 거점으로 주목받고 있다.

위메이드 관계자는 “사우디아라비아, 아랍에미리트 등 MENA 지역에 법인을 추가 설립하고, 블록체인 사업을 위한 다각도의 협업을 진행하는 등 역량을 확대할 계획”이라며 “위메이드는 위믹스 메나를 통해 국내 블록체인 기업들의 MENA 지역 진출에 앵커 역할을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한편, 위메이드는 지난해부터 본격적으로 바이낸스, 크립토닷컴을 비롯한 대형 크립토 거래소 및 관련 기업들이 아랍에미리트에 진출하고 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박지윤 기자> nuyijkrap@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