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기술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진행중인 ‘CES 2023’에 참가해 클라우드 환경의 서비스형인프라(IaaS), 서비스형플랫폼(PaaS), 서비스형소프트웨어(SaaS)를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스마트 DX 솔루션’을 선보였다고 6일 밝혔다.

나무기술에 따르면 스마트 DX 솔루션은 IaaS, PaaS, SaaS 운용 상황을 통합해 조회하고 관리할 수 있어 문제점과 이슈를 빠르게 분석하고, 조치할 수 있도록 돕는 통합 관제 플랫폼이다. 나무기술은 이번 CES 2023에서 관람객들이 스마트 DX 솔루션을 직접 시연해보며 IaaS·PaaS·SaaS 통합 운용을 체험할 수 있는 부스를 마련했다.

나무기술의 스마트 DX 솔루션 대시보드 화면.(자료=나무기술)

스마트 DX 솔루션은 컨테이너 기반으로 가상머신(VM)을 만드는 오픈스택(IaaS)과 컨테이너를 만드는 도커(Docker), 컨테이너를 오케스트레이션하는 쿠버네티스 등 다양한 클러스터를 통합해 관리할 수 있다. 제품 기획 초기부터 멀티·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지원, 웹 GUI 기반의 사용 편의성, 상세한 모니터링 기능에 기반을 두고 개발해 디지털 전환의 핵심 솔루션이 될 거라는 게 나무기술의 설명이다.

나무기술 관계자는 “현재 제공되는 클라우드 서비스는 서로 다른 벤더의 플랫폼 및 솔루션으로 인해 고객들이 운영과 유지보수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클라우드 서비스를 통합해 관리하고, 서비스 간 연관성을 추적할 수 있는 통합 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고자 스마트 DX 솔루션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