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불법 거래된 500만명 개인정보 중 5만건이 한국인…평균 8177원

한국인의 개인정보가 불법 온라인 시장에서 8000원대에 거래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거래된 전세계 500만명의 개인정보 가운데 5만여건이 한국인의 정보였다.

인터넷 보안 업체 노드VPN(NordVPN)이 14일 발표한 자료에는 이 같은 조사 내용이 실렸다. 조사에 따르면 불법 온라인 시장 ‘봇 마켓’을 통해 거래된 500만명의 개인정보 중 5만923건이 한국인이었다. 이는 전세계 27위의 수치로 거래된 개인정보의 건당 평균 가격은 원화 기준으로 8177원이었다.

봇 마켓은 악성 소프트웨어(SW)를 통해 해커들이 수집한 개인정보가 거래되는 온라인 장터다. 이 곳에서 개인정보는 패킷(Packet) 단위로 판매된다. 패킷 안에는 ▲로그인 정보 ▲쿠키 ▲전자 개인정보 ▲스크린샷 ▲자동 채우기 정보(반복 입력하는 정보의 패턴을 인식해 자동으로 입력해주는 값) 등이 포함된다는 설명이다.

조성우 노드VPN 한국지사장은 “봇 마켓이 다른 다크웹 마켓과 차별화되는 건 한 사람의 개인정보 일체를 전부 구입할 수 있다는 점”이라고 말했다.

봇 마켓에서 거래된 개인정보로 해커들은 더욱 쉽게 누군가를 사칭해 범죄를 저지를 수 있다. 예를 들어 쿠키와 개인정보만 있으면 누군가의 페이스북 계정 인증을 우회해 손쉽게 접속이 가능하다는 게 노드 VPN의 설명이다. 노드VPN에 따르면 해커는 이렇게 봇 마켓을 통해 구한 개인정보로 계정에 로그인 한 뒤, 친구 목록에 있는 사람들에게 악의적인 링크를 보내거나 송금을 요청할 수 있다. 피해자의 피드에 가짜 정보를 올릴 수도 있다.

노드VPN은 “자신의 개인정보를 누가 범죄에 악용하고 있는지 알아낼 방법이 없다는 것이 심각한 문제”라며 “더 치밀한 범죄자들은 구매한 정보로 회사 구성원을 사칭해 기업을 피싱 공격 표적으로 삼는다”고 밝혔다.

조성우 지사장은 “노드VPN의 실시간 바이러스 및 위협 방지 시스템과 다크웹 모니터 기능은 악성 프로그램 설치를 방지해준다”며 “민감한 데이터가 온라인에 공개적으로 노출되면 사용자에게 실시간으로 알람을 줘 개인정보가 노출되는 것을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