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소프트, 초고해상도 ‘AI 가상인간’ 구현 위해 전용 스튜디오 구축

이스트소프트(대표 정상원)는 고품질 인공지능(AI) 버추얼 휴먼 제작에 필요한 영상과 음성 데이터 확보를 위해 사옥 내부에 전용 스튜디오를 구축했다고 13일 밝혔다.

이스트소프트는  AI 가상인간 서비스 ‘AI 스튜디오 페르소’를 제공하고 있다. 버추얼 휴먼은 AI 기술을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고품질의 데이터 확보가 중요하다. 이에 8K 품질의 AI 버추얼 휴먼 제작에 대응 가능하도록 6K 풀 프레임 카메라, 방송 표준 하이엔드 렌즈 도입을 비롯해 12G SDI의 영상 출력 방식을 채택해 8K 화질까지 구현 가능한 환경을 구축했다는 게 이스트소프트의 설명이다.

이스트소프트가 AI 가상인간 서비스를 위해 사옥 내에 구축한 전용 스튜디오의 모습.(사진=이스트소프트)

특히 이스트소프트는 전용 스튜디오에 총 3대의 카메라를 설치해 AI 버추얼 휴먼의 정면을 비롯해 측면 모습까지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음성 녹음 환경 또한 하이엔드급 붐 마이크와 핀 마이크를 세팅하고 방음 등 전체적인 녹음 환경도 전문 음향 시설급으로 시공했다고 밝혔다. 다양한 영상 콘셉트를 구현할 수 있도록 RGB 색상 변경이 가능한 조명과 용도별 크로마키 촬영이 가능한 장치도 도입했다.

이스트소프트 관계자는 “촬영된 고용량 데이터가 개발실, 디자인실 등 AI 버추얼 휴먼 제작과 관련된 유관 조직으로 원활히 제공될 수 있도록 10G급 네트워크 망도 구축했다”며 “FHD 해상도를 가진 32인치 대화면 프롬프터와 별도의 파우더 룸을 제공해 스튜디오를 이용하는 사용자들의 편의도 배려했다”고 밝혔다.

정상원 대표는 “고품질 AI 버추얼 휴먼에 대한 국내외 시장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자 전용 스튜디오를 구축했다”라며 “AI 버추얼 휴먼 초고도화에 필요한 세계 최고 수준 스펙의 스튜디오를 내부에 품게 된 만큼, 내년부터는 더욱 공격적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