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서비스 운영 기업 큐로드(대표 길호웅)는 2023년부터 글로벌 마케팅 사업을 본격화할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큐로드는 그간 국내 중소 게임사가 국내외에 성공적으로 진출할 수 있도록 마케팅, 컨설팅, 영상 제작, QA, 운영 등 게임 개발 외적인 측면에서 전폭적인 지원을 해왔다. 최근엔 경기 글로벌 시장 상용화 지원 사업에서 고양이와 스프 개발사 ‘하이디어’와 ‘루노소프트’, ‘님블뉴런’ 등 다양한 중소 인디 게임사의 글로벌 서비스를 도왔다.

회사는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개발사를 대상으로 한국콘텐츠진흥원의 게임더하기 사업에 운영PM사로 참가해 게임 컨설팅과 시장조사 등을 통해 개발사들의 원활한 해외 진출을 지원했다.

내년에는 글로벌 퍼포먼스 마케팅, BM 및 밸런스 컨설팅, 마케팅 캠페인 등을 통해 해외 게임사와의 파트너십을 강화한다.

큐로드 길호웅 대표는 “올해 국내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며 해외 시장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라며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게임사들이 글로벌 지역에서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최고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전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