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빌리티 플랫폼 중 유일

카카오모빌리티(대표 류긍선)가 공정거래위원회가 주관하고 한국소비자원에서 운영하는 소비자중심경영(Consumer Centered Management, CCM) 인증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CCM 인증 제도는 기업이 수행하는 모든 경영 활동을 소비자 중심으로 구성하고, 이를 꾸준히 개선하며 기업과 소비자 간 상생을 위해 노력했는지를 평가하는 국가공인제도다. 2007년에 도입됐으며, 인증 후 2년마다 인증기업을 재평가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2022년 하반기 소비자중심경영(CCM) 인증기업’으로 선정돼 모빌리티 플랫폼 업체 중에서는 유일하게 CCM 인증을 보유하게 됐다. 이날 진행된 수여식에는 이수연 카카오모빌리티 최고고객책임자(Chief Customer Officer, CCO)가 참석해 인증서와 인증패를 수여받았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임직원들이 소비자중심경영 의지를 갖고 윤리경영과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고 있으며, 협력업체와의 상생 협력에도 앞장서고 있다는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는 설명이다. ▲라이프 중심의 모빌리티 ▲기술력과 데이터 바탕의 미래 선도 ▲안전과 신뢰가 최우선이라는 가치를 실천하며 이용자 중심 경영을 위해 노력해 온 점이 긍정적으로 평가됐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지난 5월 CEO 직속으로 ‘이용자 보호 전담 조직’을 설치하고, 이수연 CCO를 임명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이용자 중심 경영 헌장을 발표하고 CEO 중심의 정기 협의 체계를 구축하며, 카카오T·카카오내비·카카오T픽커 등 플랫폼 생태계 내 모든 이용자들을 중심으로 전체 서비스를 개편해 이용자 권익 보호에 앞장선다는 포부를 밝혔다.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대표는 “앞으로도 카카오모빌리티는 이용자 중심 경영을 기반으로 플랫폼 생태계 내 이용자들의 권익 보호를 최우선 가치로 둘 것”이라며 “윤리경영과 사회적 책임 활동을 이어나가며 업계를 선도하는 소비자중심경영(CCM) 우수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