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랩스 첫 버추얼휴먼 ‘모아’, 네이버쇼핑 패션타운에 떴다

슈퍼랩스 모아 정면 이미지

네이버 자회사 스노우(SNOW) 산하 AI 버츄얼휴먼 전문회사 슈퍼랩스(SUPERLABS, 대표 김창욱 전진수)는 첫번째 버추얼휴먼 모아(MOA)가 네이버쇼핑 패션타운 광고 영상을 등장했다고 29일 밝혔다.

패션타운은 지난 9일 네이버에서 새롭게 오픈한 통합 온라인 컨시어지 서비스로 백화점부터, 아울렛, 브랜드, 트렌디한 소호, 디자이너 패션까지 한 번에 둘러 볼 수 있는 패션 전문 쇼핑 공간이다. 이번 영상에서 모아(MOA)는 패션타운을 다양한 공간을 넘나들며 쇼핑을 즐기는 모습을 보여준다.

슈퍼랩스의 첫 버추얼휴먼 모아(MOA)는 불어로 ‘나’를 뜻하는 ‘Moi’ 를 발음 그대로 표현한 이름으로, 패션을 통해 자신을 자유롭게 표현하는 것을 좋아해 네이버 패션타운 서비스를 가장 활발하게 활용하는 이용자로서의 페르소나(독립된 인격체)를 지향하는 것이 특징이다.

모아(MOA)의 이미지 구축에는 슈퍼랩스의 AI GAN 기술 및 3D 생성 기술을 총동원했다. 여기에 풀3D 모델링 기법과 함께, 모션 캡쳐와 리타게팅 기술이 적용되어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표현했다. 머리카락이나 표정에 따른 안면근육의 세밀한 움직임을 위해서는 실사 렌더링을 거쳤다.

패션타운 영상에 등장하는 사무실과 백화점, 아울렛, 디자이너샵, 소호&스트리트의 모든 공간을 AI 기반 Full 3D를 통해 구현하여 모아(MOA)가 가상 공간에서 쇼핑하는 모습을 자연스럽게 재현했다.

슈퍼랩스 전진수 대표는 “앞으로 버추얼휴먼은 국경을 막론하고 콘텐츠 크리에이터들의 페르소나, 비즈니스에서의 모델, 엔터테인먼트 영역에서의 페르소나 등 다양한 영역에서 중심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 더욱 고도화될 AI 기술을 적용해, 메타버스 속 다양한 공간에서도 활약할 수 있는 버추얼휴먼을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한편 슈퍼랩스는 지난 4월, 글로벌 콘텐츠 크리에이터와 비즈니스, 미디어 등 다양한 영역에서 누구나 편리하게 버추얼휴먼을 제작하고, 사업에 활용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설립된 회사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