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접근제어(U-IAM) 솔루션 전문기업인 피앤피시큐어(대표 박천오)는 서울 마곡동 신사옥 ‘피앤피스테이션’이 완공돼 11일부터 새 사옥에서 업무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피앤피스테이션은 효율적이고 새로운 업무방식에 맞춘 공간으로 조성됐다. 전문 바리스타와 장애우가 함께 일하는 사내카페, 목적별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교육 공간과 커뮤니티 센터, 고정된 책상이 아니더라도 원하는 공간에서 편하게 일할 수 있는 하이브존 등 임직원들의 업무 효율성 향상과 복지에 맞춰 구성했다.

이번 신사옥으로 이전으로 피앤피시큐어는 임직원들에게 쾌적한 근무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 사업장 이전으로 인한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이사비용 지원, 출`퇴근 셔틀버스 운행 등 복지 제도를 운영한다. 판교에서 마곡으로의 장거리 이동에도 임직원들의 퇴사율은 사옥 이전이 확정된 2018년 15%에서 2019년부터 2022년까지 3년간 평균 10% 이하로 오히려 감소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한편, 신사옥의 명칭인 피앤피스테이션은 임직원을 대상으로 신사옥 네이밍 공모전을 통해 선정됐다. ‘스테이션’이 가지는 사전적 의미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가 “주력사업인 보안솔루션의 주요 거점을 새롭게 형성하고 이를 바탕으로 널리 확장한다”는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