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이어 네이버까지…SK C&C IDC 화재로 ‘서비스 먹통’

카카오(공동대표 남궁훈, 홍은택) 서비스 전반에 갑작스러운 장애가 발생했다.

15일 회사 측은 “오후 3시 30분경부터 데이터센터 화재로 카카오톡 등 서비스가 원활하지 않은 장애 발생. 세부 장애 범위 등은 파악 중이며, 빠른 복구를 위해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이번 데이터 센터 화재로 카카오톡은 물론 포털 다음과 카카오T, 카카오페이, 카카오맵, 카카오뱅크 등 서비스 로그인이 되지 않고 있다.

이날 네이버도 검색 서비스에 장애가 발생했다. 쇼핑검색, 도서검색, 스마트스토어검색, 쇼핑버티컬 서비스 검색 등이다. 네이버쇼핑 측은 공지사항을 통해 “판교 IDC 화재로 인해 쇼핑 일부 서비스 검색에서 장애가 발생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카카오와 네이버 서비스 먹통 사태는 성남시 판교에 위치한 SK C&C 인터넷데이터센터(IDC) 일부 구역 화재 탓으로 확인됐다.

SK C&C 측은 “일부 화재 진압은 완료됐고 추가 피해 있을 것 같아서 서버 내려놓은 상태”라며 “전기실  화재이고 전산실 서버실은 문제 없다. 완전 진압 등 확인 완료 후 입주사 시스템을 가동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카카오 측은 “SK C&C 데이터센터 중 저희가 임대한 구역에 불이 났다”며 “현재 복구 중”이라고 알렸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 ldhdd@byline.network

[컨퍼런스]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2024년 5월 29일 오후 13:00 ~ 18:00


[무료 웨비나] 생성형 AI 기반 혁신의 성공을 위한 API 관리 및 통합 솔루션

2024년 5월 22일 (수) 14:00 ~ 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