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미니스트리트가 롯데마트의 오라클 데이터베이스(DB) 유지보수 업체로 선정됐다.

리미니스트리트는 3일 “롯데마트는 제공되는 높은 서비스 품질을 바탕으로 지원 서비스를 최적화하기 위해 리미니스트리트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롯데마트는 1998년 1호점 강변점의 문을 연 후 국내외 175개 점포로 확장했다. 유통 및 물류 관리를 위해 대용량 처리에 적합한 오라클 DB를 사용하고 있다. 이 DB 지원 비용이 IT 예산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고 있었다는 게 리미니스트리트의 설명이다.

리미니스트리트는  “엔터프라이즈 소프트웨어와 관련한 20년 경력을 보유한 기업전담엔지니어(PSE)가 롯데마트에 배정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중대한 사례에 대해 10분 내 응답 시간을 제공하는 품질보장제(SLA) 혜택을 제공한다.

롯데마트는 혁신 이니셔티브와 사업 혁신을 견인하는 프로젝트에 유지보수 절감액과 IT 인력을 집중 투입할 계획이다. 향후 새로운 영역에 리미니스트리트 서비스 추가 활용도 검토한다.

표정수 롯데마트 시스템전략실장은 “리미니스트리트는 소프트웨어 벤더의 유지보수와 관련된 지원을 위해 롯데마트의 상황을 정밀 분석하고  요구에 더 잘 맞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말했다.

김형욱 한국 리미니스트리트 지사장은 “롯데마트는 리미니스트리트 유지보수 서비스로 전환한 뒤 디지털 경쟁력을 높이고 IT 로드맵에 대한 주도권을 되찾을 수 있었다”며 “경쟁력과 성장을 주도하는 디지털 전환 이니셔티브에 투자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에서는 업계의 현재 상황과 최신 트렌드, 앞으로의 변화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참가자들이 앞으로의 전략을 세울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일시 : 9월 28일~29일 오후 14시 ~ 17시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