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큐아이가 글로벌 시장조사 업체인 프로스트앤설리번의 조사 결과 11년 연속 국내 네트워크 보안 시장 1위를 달성했다.

시큐아이(대표 정삼용)는 최근 발표된 프로스트앤설리번 ‘2021년 APAC 네트워크 보안시장’ 보고서에서 전년대비 4%p 상승한 점유율을 기록하며 자사가 국내 네트워크 보안시장 1위를 유지했다고 30일 밝혔다.

국내 네트워크 보안 시장은 원격근무 증가 및 디지털 전환 등으로 보안 위협이 증가함에 따라 내부 데이터와 자산을 보호하기 위한 네트워크 보안 솔루션의 수요가 지속 확대되는 추세이다.

프로스트앤설리번은 지난해 국내 네트워크 보안 시장은 전년대비 14% 증가했으며, 2026년까지 연평균 6.1% 성장하며 3500억원 규모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시큐아이는 외산 기업의 적극적인 공세에도 불구하고 전년대비 경쟁사와의 점유율 격차를 더욱 벌리며 차세대 방화벽, 침입방지시스템(IPS) 등을 포함하는 네트워크 보안 시장에서 11년 연속 선두입지를 수성했다.

시큐아이의 주력 제품은 블루맥스 NGF다. 블루맥스 NGF는 제로트러스트 네트워크 액세스(ZTNA) 기반의 차세대 방화벽 제품이다. 공공, 금융, 기업 등 다양한 산업군의 고객사를 확보하며 지난 2019년 출시 이후 매년 10% 이상의 매출 성장을 기록하고 있다.

시큐아이는 차세대 방화벽 제품 외에 올해 추가로 IPS(블루맥스 IPS)과 인공지능(AI)기반 보안위협분석 플랫폼(STIC)을 출시하며 국내 보안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시큐아이는 이번 신제품 및 플랫폼 서비스 추가로 고객 내부 자산 사용시 보안 취약점 맞춤형 탐지 및 알려지지 않은 신종 위협 방어력을 더욱 강화했다.

정삼용 시큐아이 대표는 “네트워크 보안 제품의 고도화는 물론 클라우드 보안, 원격관제, OT 보안, 보안 컨설팅 영역으로 사업을 확대, 고객의 환경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제공해 글로벌 보안 업체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

‘2022 이커머스 비즈니스 인사이트 가을’에서는 업계의 현재 상황과 최신 트렌드, 앞으로의 변화 방향에 대해 공유하고, 참가자들이 앞으로의 전략을 세울 수 있는 인사이트를 제공하고자 합니다.

일시 : 9월 28일~29일 오후 14시 ~ 17시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