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규모 사이버보안 컨퍼런스·전시회인 ‘RSA컨퍼런스(이하 RSAC) 2022’가 미국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현지시간 기준 오는 6월 6일부터 9일까지 열린다.

미크론 확산으로 한차례 연기돼 사상 최초로 6월에 열린다. 지난해에는 온라인으로 개최됐지만 올해에는 다시 오프라인으로 코로나19 이전처럼 진행돼 전세계에서 많은 참관객들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트랜스폼(TRANSFORM)’을 주제로 내건 이번 행사에서는 코로나19 이후 변화하는 정보보호 산업의 세계시장 트렌드를 파악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정보보호산업협회(회장 이동범, KISIA)와 KOTRA(사장 유정열)는 이번 행사에서 한국 공동관을 운영한다.

한국공동관에는 10개 국내 정보보호 기업들이 참여해 차별화된 정보보호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참가 기업은 ▲넷앤드(보안 소프트웨어, 하이웨어) ▲모니터랩(네트워크 보안 소프트웨어) ▲스텔스솔루션(클라우드 기반 개인정보 보호 서비스) ▲스파이스웨어(클라우드 기반 개인정보 보호 서비스) ▲시큐레터(악성코드 탐지 및 차단 솔루션, 이메일 해킹보안 클라우드 서비스) ▲에스투더블유(다크웹 위협 인텔리전스) ▲에이아이에스페라(사이버 위협 인텔리전스 보안 솔루션) ▲에프원시큐리티(웹 어플리케이션 방화벽, 안티 웹셀 시스템) ▲이와이엘(클라우드 기반 개인 정보 보안 소프트웨어) ▲쿼드마이너(네트워크·클라우드 블랙박스)이다.

전시회 참가기업에게는 사전 간담회를 통해 북미 진출 전략 제시, 사전 기업 홍보, 현지 제품 전시 지원뿐만 아니라 바이어 발굴 및 매칭, 국내 기업과 현지 바이어간 1:1 상담을 통해 우리 기업들이 해외 판로 개척과 안정적인 비즈니스 채널을 확보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KISIA는 한국공동관 추진과 함께 ‘RSAC 2022 참관단’을 운영한다. 17개 국내 보안업계와 기관 정보보호담당자 등 60명으로 구성된 참관단은 전시회 참여와 더불어 해외시장 탐색과 진출을 위한 현지 바이어들과의 네트워킹 자리를 제공한다. 이를 바탕으로 KISIA는 참여 기업들이 최신 글로벌 정보보호 트렌드, 기술 및 제품 동향 등을 파악하고 해외 정보보호 비즈니스의 기회를 확대하길 기대하고 있다.


이동범 KISIA 회장은 “RSAC는 세계 정보보안 시장의 트렌드를 파악하고 국내 정보보호 기업들의 해외 파트너쉽 확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최적의 전시회”라며 “이번 행사로 윤석열 정부 국정과제인 ‘글로벌 협력체계 구축’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한 기반이 마련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바이라인플러스 7월 무료 웨비나 ]
  •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
    날짜 : 2022년 7월 6일 (수)
    시간 : 13:10 ~ 17:30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