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데믹으로 업무 환경이 변하고 있다. 재택근무와 사무실 출근을 병행하는 기업들이 늘어나면서 디지털 전환에 대한 수요가 커지고 있다. 기업이 유연한 근무 방식을 지원하기 위해서는 네트워크를 현대화하는 작업이 필요하다. 네트워크를 자동화하고 보안성을 강화하는 것이 네트워크 현대화의 핵심이다.

HPE 아루바는 21일 기자간담회를 열고 아루바 ESP(엣지 서비스 플랫폼)의 신규 업데이트 내용을 발표하면서 이같은 내용을 강조했다.

아루바 ESP는 네트워크 통합 플랫폼이다. 아이디(ID), 위치, 보안 상태, 사용 중인 애플리케이션의 상황별 정보를 생성해 효율적인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돕고, 네트워크 문제를 감지하고 해결한다.

박정무 아루바 카테고리 매니저

이번 아루바 ESP 업데이트를 통해 회사는 고급 라이선스 사용자를 대상으로 ‘아루바 센트럴 넷컨덕터’ 기능을 제공한다. 분산된 네트워크의 관리를 일원화하는 역할을 한다. 아루바 센트럴 넷컨덕터를 통해 유무선·광역망(WAN) 인프라에서 정책을 단순화할 수 있으며, 네트워크 설정을 자동화할 수 있다. 보안 측면에서는 제로트러스트 모델과 SASE(보안 접근 서비스 플랫폼) 정책을 적용할 수 있다.

멀티 아키텍처의 복잡성과 운영, 보안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클라우드 네이티브 서비스 세트를 제공한다. 기존 가상 랜(VLAN) 세그먼트를 클라우드 네이티브 정책·설정 서비스와 연결하는 네트워크인 오버레이 기술이 적용됐다. 즉, 센트럴 넷컨덕터를 통해 오버레이 설계 정책을 일원화할 수 있다는 이야기다.

박정무 아루바 카테고리 매니저는 “대규모 네트워크 환경에서 오버레이를 구성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구성 정보, 보안정책을 한 번에 클라우드 상에 적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결과적으로, 과거에는 새로운 정책을 적용하기 위해 여러 사이트에 방문해야 했다면, 이제는 센트럴 넷컨덕터에만 정책을 적용하면 된다. 기업은 센트럴 넷컨덕터를 활용해 구성 정보, 정책 등을 배포해 설정할 수 있다.

이날 HPE아루바는 실내 위치 기반의 애플리케이션인 셀프 로케이션 실내용 AP도 선보였다. 기업이 실내 위치 데이터를 파악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모든 모바일 디바이스나 애플리케이션에 정보 전달 방법을 간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아루바는 아루바 AP 내부에 GPS 수신기를 탑재해 서비스를 제공한다. 구체적으로, GPS 수신기를 탑재한 와이파이6가 기준점이 되어 그 외의 와이파이6 제품이 무선 줄자 역할을 하는 FTM을 통해 위치를 감지한다. 이 방식으로 아루바 AP에 연결된 단말의 위치를 파악할 수 있다. 건물 바닥 지도, 웹 지도 플랫폼에서 이동할 수 있는 범용 좌표를 받아볼 수 있다.

기업은 아루바의 셀프 로케이션 실내용 AP의 범용 좌표를 사용해 자산의 추적, 안전·준수, 시설 계획, 현장 체험 애플리케이션, 기타 위치 인식 서비스 등을 개발할 수 있다.

박정무 매니저는 “아루바 AP는 자동으로 어디에 AP가 설치되어 있는지 정확하게 위치를 탐지하고 이를 시각화해 보여준다”며 “개방형 표준 기술인 FTM을 사용하기 때문에 애플, 구글 등 일반적인 솔루션에도 이를 적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