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쉴더스·한국정보인증, 제1금융권에 양자OTP 구축

SK쉴더스(대표 박진효)는 한국정보인증(대표 김상준)과 함께 제1금융권에 양자암호 기술을 적용한 보안 솔루션을 구축했다고 11일 밝혔다.

양사는 금융사 업무시스템 2차인증 고도화 사업에 모바일 양자일회용비밀번호(OTP)를 적용했다. 이 모바일 양자OTP는 생체인증, 일회용비밀번호(OTP) 생성시 무작위 난수를 만들어내는 양자난수생성(QRNG) 기술이 적용된 통합인증 모바일OTP 제품으로, 한국정보인증이 개발했다.

QRNG 기술은 무작위적이고 예측 불가능한 양자난수를 생성해 패턴 분석이 불가능하므로 차세대 암호 기술로 주목받고 있으며, 주로 양자 암호 통신 분야에서 적용되고 있다.

SK쉴더스는 이번 사업에서 보안 솔루션 설계부터 구축, 테스트까지 전체 사업 총괄을 담당했다.

한국정보인증은 기존 스마트 통합인증 솔루션에 양자난수 생성기술을 적용해 보안성을 크게 향상시킨 모바일 통합인증 앱을 개발했다. 이 사업에는 SK텔레콤의 자회사인 아이디퀀티크(IDQ)의 양자난수생성기를 이용한 난수생성 기술이 적용됐다.

SK쉴더스는 이번 사례는 제1금융권에 양자암호 기술을 적용한 보안 솔루션을 상용화하고, 최초로 구축까지 완료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고 강조했다. 앞으로 이 금융사 임직원은 내부 업무시스템을 접속할 때 양자암호 기술이 탑재된 OTP 인증 시스템의 모바일 앱을 사용하게 되며, 일정한 패턴이 있어 역추적이 가능한 기존 OTP와 비교해 내부 시스템 보안성을 한층 더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구축 사례를 시작으로 SK쉴더스는 암호알고리즘이 사용되는 다양한 보안 솔루션에 양자암호 기술 적용을 추진한다. 다가오는 양자 컴퓨팅 시대에 걸맞은 고도화된 보안 솔루션으로 국내 사이버보안 시장의 선두 지위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SK쉴더스 김병무 클라우드사업본부장은 “양자 컴퓨팅의 등장은 기존 암호화 기법의 무력화를 의미하기 때문에 보안에 대한 요구가 높은 기업이라면 양자암호 기술을 미리 학습하고 관련 솔루션을 선제적으로 준비해야 한다”라며, “SK쉴더스는 이러한 시대적 흐름에 발맞춰 양자암호 기술을 다양한 보안 솔루션에 적극적으로 적용할 계획이며, 국가적 차원의 사이버보안 강화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정보인증은 지난해 국내 양자암호 관련 원천기술을 보유한 기업 이와이엘(EYL)에 이어 IDQ와의 협력을 통해 국내 인증 시장에 양자난수 생성·결합기술을 상용화하게 됐다. 이로써 다양한 형태의 양자난수 활용 기술을 확보했으며, 생체인증 및 OTP 적용이 가능한 여러 업무시스템의 로그인 보안 수준을 한 차원 높일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고 보고 있다.

또한 지난해 한국남부발전에 양자OTP를 공급해 공공기관 최초로 양자 보안 기술을 적용한 데 이어 이번에 엄격한 보안 요구사항을 충족해야 하는 제1금융권의 업무시스템에도 양자OTP를 공급한 것을 계기로 향후 금융권 및 국가기반시설을 대상으로 양자OTP 구축 사례를 늘려나간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이번 사업을 시작으로 SK쉴더스와의 협업을 확대하고, 사이버 보안 위협이 점점 증가하는 만큼 각종 시스템과 보안 솔루션에 양자암호 기술 적용을 추진해 인증 시장 선두입지를 굳히겠다는 전략이다.

김상준 한국정보인증 대표는 “국내 1위 통합 보안 인증 기업으로서 다년간 축적된 노하우와 인증 기술을 바탕으로 보안성과 사용자 편의성을 모두 갖춘 통합인증 플랫폼 개발을 계속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금융권 및 공공기관, 일반기업까지 다양한 분야의 고객사에게 보안이 강화된 양자암호 기술을 제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컨퍼런스]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2024년 5월 29일 오후 13:00 ~ 18:00


[무료 웨비나] 생성형 AI 기반 혁신의 성공을 위한 API 관리 및 통합 솔루션

2024년 5월 22일 (수) 14:00 ~ 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