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썸과 코인원이 NH농협과 실명확인 입출금 서비스 제휴계약을 1년 더 연장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실명확인 계좌 재계약 기간은 2023년 3월까지로 그간 6개월 단위의 재계약을 맺어왔던 것과 달리, 연간단위로 한 최초의 계약이다. 두 거래소 이용자들은 앞으로도 원화 거래가 가능하다.

빗썸은 농협과의 계약연장을 위한 요구사항도 사라졌다고 전했다. 빗썸은 지난해 9월 금융당국 신고 수리 후 60일 안에 화이트리스트 도입을 전제로 실명계좌 발급을 연장했다. 그러나 이번 재계약에선 추가 조건이 없었다고 밝혔다. 화이트리스트는 외부 지갑으로 출금 시 사전 등록하는 정책으로 본인확인이 된 지갑에만 전송할 수 있다. 

빗썸은 트래블룰 적용 이후 가상자산 사업자(VASP)를 대상으로 입금이 가능한 화이트리스트도 공개했다. 

VASP 화이트리스트는 가상자산 주소 등록을 마친 주소로 출금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빗썸의 화이트리스트에는 ▲바이낸스 ▲코인베이스 ▲크라켄 ▲FTX 등 13개개의 주요 해외 VASP들이 포함됐다.

국내 주요 거래소 역시 화이트리스트에 추가됐다. 예정보다 트래블룰 시스템 연동이 늦어진 만큼 빗썸은 고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업비트 ▲코인원 ▲코빗 ▲한빗코 등 국내 주요 거래소 간 암호화폐 입출금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빗썸 관계자는 “향상된 AML 시스템을 기반으로 계약기간이 연장되며 NH농협과 다양한 사업을 구상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빗썸은 고객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거래할 수 있는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코인원 또한 트래블룰 시행에 앞서 화이트리스트를 적용하며 AML(자금세탁방지)을 시행해왔다. 

코인원 차명훈 대표는 “이번 재계약은 향후 안정적인 거래소 비즈니스를 가능케 할 연간단위 장기계약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가 깊다”며 “오랜 기간 구축해온 NH농협은행 파트너십과 운영 노하우를 바탕으로 고객이 안심하고 거래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바이라인네트워크
<윤희성 기자>heecastle@byline.network


[바이라인플러스 7월 무료 웨비나 ]
  •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
    날짜 : 2022년 7월 6일 (수)
    시간 : 13:10 ~ 17:35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