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머스BN] 그 맥주회사는 왜 오뚜기랑 손잡았나

2017년의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는, 전국적인 브루펍을 꿈꾸던 회사였습니다. 한국을 대표하는 맥주를 만들겠다는 포부를 가진 김태경 대표가 잘 다니던 컨설팅 회사를 그만두고 창업했죠. 서울 성수1가 한 창고 부지에 올린 수제 맥주 공장에서는 ‘첫사랑’처럼, 꽤 인기 있는 상품이 만들어졌습니다.

(당시의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와 관련한 기사는, 다음의 인터뷰를 참고해주세요-> 술 못먹는 맥주덕후, 양조장 차린 까닭)

5년 사이,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에도 변화가 있었습니다. 경기도 이천에 새로 공장을 지었다는 소식도 있었고, 싱가포르 등 다른나라로 판로를 넓혔다는 이야기도 있었죠. 올 초에는 카카오인베스트먼트로부터 투자를 유치하기도 했습니다. 아! 맥주에 부가되는 세금을 종량세로 바꾸는데 김태경 대표가 애를 많이 썼다는 뉴스도 보도됐죠.

뭔가, 사업의 형태도 좀 달라졌고 김태경 대표의 행보도 확 바빠 보였습니다. 한때는 국내 제일의 양조장을 꿈꿨다면 이제는 정말 수익을 확대하는 기업이 되고 있는 느낌이잖아요? 얼마전에는 오뚜기와 손잡고 진라면을 오마주한 ‘진라거’ 같은 걸 내놓기도 했는데요.

혹시 맥주에서 스프맛이 나나 궁금하기도 하고… 저 잠시만 편의점 좀 다녀올게요. 맥주 한 캔 하면서 이 기사를 써야겠습니다.

 

네, 여러분 여기는 CU입니다. 사실 저희 회사에서 CU는 거리가 좀 있는데요. 일부러 다녀왔습니다. 그곳에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이름이 기니까 이제 어메이징으로 줄여서 부르겠습니다, 어메이징이 만들어 공급하는 캔맥주가 있거든요. 서울숲과 노을, 진라거 세 종류를 어메이징이 캔맥주로 만들어 팔고 있습니다. 개인적으로 제 취향은 서울숲입니다.

캔맥주는 2017년의 어메이징 로드맵에는 없던 그림입니다. 새로운 종류의 맥주를 개발해 생맥주로 팔던 곳이니까 편의점하고는 잘 어울리지 않죠. 그러나 지금 어메이징은 편의점에 공급할 캔맥주 수요를 감당하기 위해 현재 경기도 이천에 제2공장을 짓고 있습니다. 왜 이런 변화가 생겼을까요? 어메이징은 최근 어떤 상황이고, 또 어떤 전략을 짜고 있는지를 김태경 대표와 이야기 나눠봤습니다.

여기부터는 콘텐츠 멤버십 ‘커머스BN 프리미엄’ 가입자를 대상으로만 공개됩니다. 가입은 네이버를 통해 하실 수 있습니다. 커머스BN은 콘텐츠를 기반으로 커머스 가치사슬을 연결하는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만들고, 콘텐츠를 통해 산업과 산업,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여 시너지를 만들고자 합니다. 그 새로운 도전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바로 콘텐츠 이어보기 커머스BN 바로가기

커머스BN을 한달간 무료로 볼 수 있는 기회! 클릭하세요!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