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살도 카드 만들 수 있다고?…카뱅·토스의 전략

#초등학생 때만 해도 부모님께서 용돈을 주시면 항상 지폐나 동전 등 실물화폐를 주셨다. 덕분에 꼬깃꼬깃 접은 지폐나 걸을 때마다 짤랑 짤랑 거리는 동전은 항상 주머니 속에 담겨 있었다. 그런데 이제는 초등학교에 갓 입학한 8살이 카드를 들고 다닌다. 부모님 명의가 아니라 자신의 명의로 된 카드로 폼나게 문방구나 매점에서 간식을 사먹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작년 12월 토스가 선보인 선불카드(이하 카드)는 전통 금융 업계에 충격을 안겼다. 무려 만 7세부터 만 16세까지 발급받고 사용할 수 있는 카드를 내놨다. 일명 ‘토스 유스카드’로 보호자의 동의만 있으면 사용할 수 있다. 금융업계에서는 일찌감치 10대 전용상품을 내놓은 카카오뱅크를 뒤쫓는 상황에서 다시 한발 늦은 격이 됐다.

금융사들이 본격적으로 10대에 눈을 돌리게 된 계기는 카카오뱅크가 10대 전용 상품을 내놓으면서부터다. 지난 2020년 카카오뱅크는 청소년 금융 서비스 ‘카카오뱅크 미니’를 선보였다. 만 14세에서 만 18세 사이의 청소년만 가입할 수 있도록 했다.

카카오뱅크는 청소년을 대상으로 서비스하는 만큼, 은행계좌가 거의 없는 10대들을 겨냥한 전용 금융 서비스라는 전략으로 접근했다. 은행 계좌가 없어도 돈을 보관하고 이체할 수 있고, 온오프라인 결제나 교통카드 기능을 사용할 수 있다. 그 결과, 약 1년 만에 미니의 가입 고객은 100만명을 넘어섰다.

10대를 겨냥한 카카오뱅크의 전략은 나름의 로드맵이 있다. 지금까지 10대 고객이 미니를 통해 이체, 결제 등 1차적인 금융 활동을 할 수 있었다면, 2차적으로 돈을 모을 수 있는 저금을 할 수 있도록 한다. 작년 10월 선보인 ‘26일 저금’이 해당된다.

카카오뱅크가 공격적으로 미니 상품을 강화하는 것은 10대 고객을 주거래 고객으로 확보하기 위해서다. 예를 들어, 어렸을 때부터 카카오뱅크에 익숙해지면 경제활동을 할 수 있는 나이가 됐을 때도 카카오뱅크를 사용할 확률이 높아진다는 이유에서다. 이 경우 별다른 마케팅을 하지 않아도 주거래 고객을 확보할 수 있다. 카카오뱅크의 이런 바람은 얼마나 이뤄질 수 있을까.

이에 대해 카카오뱅크 측은 이미 어느 정도 효과가 나타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가입 최소 연령인 만 14세 미만 고객의 가입 비중이 늘어나고 있으며, 최근 미니 가입 고객의 60% 이상이 만 14세로 나타났다. 즉, 가입할 수 있는 연령대가 되면 곧바로 서비스를 이용, 그만큼 수요가 높다는 이야기다. 이러한 결과는 금융사들이 카카오뱅크 미니에 더 관심을 가지게 된 계기가 됐다.

카카오뱅크 관계자는 “미니 고객 중 입출금 계좌 개설이 가능한 연령이 됐을 때 계좌 개설 전환 고객 비율은 약 90% 수준”이라며 “미니 서비스를 경험한 청소년들은 금융생활에 카카오뱅크를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토스의 10대 전용 카드 ‘유스카드’ 이미지

토스는 카카오뱅크보다 고객 연령을 더 낮췄다. 카카오뱅크가 만 14세에서 만 18세 사이의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면, 토스는 연령대를 대폭 낮춘 만 7세에서 만 17세를 공략했다.

토스에서는 이미 10대 고객을 어느 정도(전체 비중 가운데 약 7%) 확보한 상태에서 기존보다 고객 연령대를 낮췄다. 카카오뱅크처럼 토스도 고객이 일찍 토스를 접하면, 경제활동 인구가 됐을 때 주거래 고객으로 확보할 수 있다는 전략이다.

토스 관계자는 “토스가 전국민이 쓰는 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연령대를 아우를 수 있어야 한다고 생각했다”며 “유스카드를 시작으로, 토스가 아이들의 생애 첫 금융서비스가 될 수 있도록 한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