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머스BN 딥다이브는 커머스 업계에 최근 닥친 가장 뜨거운 소식, 이슈를 뽑아서 정리합니다. 알려진 소식과 함께 연결된 뒷이야기를 조금은 자세하게 엮어 볼께요. 독자 여러분의 시간은 소중하니까요.

26일 GS칼텍스와 GS에너지가 카카오모빌리티에 총 300억원의 전략적 투자를 결정했다는 소식입니다. 이번 투자를 통하여 GS칼텍스는 카카오모빌리티가 구축한 플랫폼 역량 및 데이터베이스를 활용, 주유소나 충전소 같이 기존 보유하고 있던 인프라 시설의 고도화를 추진한다는 방침입니다.

GS칼텍스와 GS에너지는 각각 250억원, 50억원을 투자해 카카오모빌리티 지분 0.73%를 취득하게 됐습니다. 현재 GS칼텍스는 주유소 2300여개, 액화석유가스(LPG)충전소 370여개, 수소충전소 1개, 전기차 충전기 100여기를 운영 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GS칼텍스 측은 “이번 투자는 모빌리티 시장의 기술 혁신에 대응하기 위한 결정으로 향후 신규 플랫폼 및 기술 대응을 위한 확고한 협력 관계 구축을 기대한다”라고 밝혔습니다.

GS칼텍스와 GS에너지는 각각 250억원, 50억원을 투자해 카카오모빌리티 지분 0.73%를 취득했다.

덧붙여 “미래 모빌리티 시장은 자율주행, 인공지능(AI) 등 서로 다른 기술이 융합하는 협업의 장으로 이종업계 간 유기적 협력이 매우 중요하다. 이번 투자 외에도 미래 모빌리티 혁신을 위한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 관계를 이어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는데요. 스스로를 ‘에너지 네트워크 사업자’라고 소개하는 GS칼텍스. 이번 투자를 네트워크, 특히 부동산 네트워크와 모빌리티 두 이종업계 간 협력사례로 분석해보겠습니다.

부동산 + 모빌리티 = ?

① = 주차·정비

부동산과 모빌리티가 만나면 무엇이 될까요? 가장 쉽게 떠오르는 것은 ‘주차·정비’입니다. 차량을 비롯한 모빌리티가 일정 시간 머물면서 연료 충전, 세차, 기능검진, 부품교체, 운전자 휴식 등을 제공하는 그림을 떠올려볼 수 있습니다.

아래 부터는 콘텐츠 멤버십 ‘커머스BN 프리미엄’ 가입자를 대상으로만 공개됩니다. 가입은 네이버를 통해 하실 수 있습니다. 커머스BN은 콘텐츠를 기반으로 커머스 가치사슬을 연결하는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만들고, 콘텐츠를 통해 산업과 산업,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여 시너지를 만들고자 합니다. 그 새로운 도전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멤버십 혜택 안내 및 가입 링크

바로 콘텐츠 이어 보기 링크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신승윤 기자 <yoon@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