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M웨어가 신임 최고경영자(CEO)를 선임했다. 외부 영입이 아닌 내부 승진을 택했다.

올해 1월 인텔로 자리를 옮긴 팻 겔싱어 전 CEO 후임으로, 라구 라구람(Raghu Raghuram) VM웨어 제품 및 클라우드 서비스 부문 최고운영책임자(COO)를 6월 1일부로 선임한다고 13일 회사측은 밝혔다.

라구람 신임 CEO는 2003년 VM웨어에 합류해 전략적인 비즈니스 방향 설정과 기술 발전을 주도해온 인물이다. 그는 VM웨어의 핵심 가상화 비즈니스의 성장을 도모하고 소프트웨어정의 데이터센터(SDDC) 전략을 추진했으며, 회사의 클라우드 컴퓨팅 비즈니스와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혁신을 위한 여정을 이끌었다. 또 VM웨어가 인수합병(M&A) 전략을 펼치는 데 있어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델 테크놀로지스와 다양한 업계 파트너들과의 전략적인 협력을 추진하는 데 있어 핵심적인 역할을 맡았다.

라구 라구람 신임 CEO는 “VM웨어의 성장을 이끌어 가게 돼 매우 기쁘고 영광스럽다”며 “VM웨어는 클라우드, 데이터센터, 엣지 영역으로 엔드 투 엔드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확장해 고객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가속화하고 있으며, 기술력을 바탕으로 멀티 클라우드 컴퓨팅 시대를 선도하고 있다. VM웨어가 보유한 무궁무진한 기회와 강력한 솔루션, 훌륭한 팀을 바탕으로 향후 비즈니스를 이어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마이클 델(Michael Dell) VMware 이사회 의장은 “라구 라구람은 성실함과 주관을 가지고 VM웨어의 성공을 위한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해왔다”며 “앞으로는 CEO로서 고객과 파트너가 멀티클라우드 환경에서 디지털 비즈니스를 가속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VM웨어의 미래를 설계할 것”이라고 말했다.

폴 세건(Paul Sagan) VM웨어 사외이사 대표는 “이사회는 철저하고 신중한 고민 끝에 라구 라구람이 VM웨어 CEO로 회사를 이끌어갈 최적의 인물이라고 판단했다. 라구 라구람은 VM웨어의 혁신적인 문화와 가치, 회사의 미래에 대한 명확한 비전을 대표하고 있다”며 “VM웨어 CEO 직무대행을 역임하고 최고재무책임자(CFO)로서 중요한 역할을 앞으로도 이어 나갈 제인 로위(Zane Rowe) CFO에게도 리더십에 감사를 표한다”고 덧붙였다.

VM웨어는 CEO 선임 외에도 수밋 다완(Sumit Dhawan) 현 VM웨어 수석 부사장 겸 최고고객책임자(CCO)를 GTM(Go-To-Market) 부문 사장(President)으로 임명했다. 수밋 다완 사장은 구독형 비즈니스를 구축하고 성장시켜온 폭넓은 경험과 고객 중심 역량을 바탕으로 글로벌 세일즈와 전세계 파트너 및 상업 조직 관계, 고객 경험 및 성공(Customer Experience and Success, CXS), 마케팅과 커뮤니케이션팀을 이끌 예정이다.


고객 운영 및 엔드유저컴퓨팅 사업 부문을 총괄한 산제이 푸넨(Sanjay Poonen) VM웨어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지난 7년간의 VM웨어에서의 근무를 마치고 개인적인 사유로 사임한다.

한편, VM웨어는 2022년 회계연도 1분기 예상 실적을 발표했다. VM웨어의 2022년 회계연도 1분기 총 매출은 29억9400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9.5%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이 중 구독형(서브스크립션)과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매출은 13억8700만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2.5%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바이라인플러스 7월 무료 웨비나 ]
  • 진화된 클라우드 보안 방안과 제로트러스트 업무환경 구현
    날짜 : 2022년 7월 6일 (수)
    시간 : 13:10 ~ 17:30
    자세히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