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동 지역에서 큰 인기를 끈 화상채팅 앱 ‘아자르’를 만든 스타트업 하이퍼커넥트가 미국의 나스닥 상장사 매치그룹(Match Group)에 인수된다. 매치그룹은 이미지 기반 데이팅 앱 ‘틴더’를 갖고 있는 곳이다. 두 회사는 인수합병 이후 각자 강점을 갖고 있는 시장에 대한 노하우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시너지를 키우겠다는 계획이다.

하이퍼커넥트는 10일 매치그룹이 자사 지분 100%를 17억2500만달러(약 1조 9330억원)에 인수한다고 밝혔다. 인수합병과 관련한 거래 종료는 올 2분기로 예상된다. 하이퍼커넥트는 합병 이후 독립 경영 체제를 유지한다. 매치그룹은 그간 꾸준한 인수합병 과정에서 대부분의 기업의 독립 운영 체제를 유지해왔다. 하이퍼커넥트 관계자는 “독립경영체제 유지가 이번 합의에서 중요한 부분이었다”고 설명했다.

매치그룹은 국내에서도 잘 알려진 데이팅 앱 ‘틴더’ 등 40여개 글로벌 소셜 앱을 서비스하고 있는 곳이다. 주로 북미와 유럽, 일본 등 빅마켓에서 게임 외 앱 부분에서 압도적 시장 점유율을 갖고 있다. 이 회사의 시가총액은 약 47조원 규모다.

매치그룹은 틴더와 같은 이미지 기반 소셜 서비스에서 강세를 보여 왔으나, 영상 기반 서비스에서는 힘을 못 써왔다. 하이퍼커넥트의 경우에는 비디오와 AI 기반 기술로 중동 등 아시아 지역에서 성장해왔다. 국내 기업이지만 이 회사의 영상 메신저 아자르의 경우 이용자 중 99%가 국외에 있다. 하이퍼커넥트가 가진 아시아 시장에서의 강세, 영상 기술 확보 등이 매치그룹에게 매력적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안상일 하이퍼커넥트 대표는 “글로벌 소셜 디스커버리 시장의 경쟁이 격화되는 환경에서 북미, 일본 등 빅마켓 공략과 함께 더 큰 규모의 글로벌 성장을 위해 매치 그룹과 같은 글로벌 선도 업체와 손을 잡았다”며 “작은 스타트업도 혁신 기술만 있다면 글로벌에서의 사업기회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하이퍼커넥트가 증명해내고, 기술의 가치를 소중히 여기는 매치 그룹을 파트너로 맞이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하이퍼커넥트 측은 이번 합병을 통해 북미, 일본 등 글로벌 빅마켓 공략에도 속도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올해를 목표로 준비해 온 엔터프라이즈 및 AI 휴먼 기반의 차세대 소셜 서비스 등 신사업들의 글로벌 시장 출시에도 탄력을 붙이겠다는 목표를 갖고 있다. 특히, 최근 북미에 출시한 영상 기반 소셜 디스커버리 & 데이팅 앱 ‘슬라이드’의 성공적인 안착도 앞당길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샤르 듀베이매치 그룹 CEO 는 “향후 자사가 지닌 북미, 일본 등 빅마켓에 대한 글로벌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하이퍼커넥트의 폭발적인 성장을 가속화 시킬 뿐더러, 하이퍼커넥트의 기술을 매치 그룹의 서비스들에 적용해 나가는 등 상호간 다양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고 하이퍼커넥트의 혁신 기술에 대한 투자도 적극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

[바이라인플러스 1월 무료 웨비나 ]

  • 오피스365·구글 워크스페이스 보안 강화 방안 : ‘사람 중심(People-Centric) 보안’ 👉  사전등록 


이런 뉴스레터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