델 테크놀러지스(이하 델)가 울트라와이드 모니터를 내놓는다. 이름은 델 울트라샤프 40 WUHD 모니터.

40인치의 이 모니터는 일반적인 비율(주로 16:9)이 아닌 21:9 비율을 하고 있다. LG와 삼성 등이 출시했던 게이밍 모니터와 같은 비율이다. 주로 19.5:9를 탑재하는 스마트폰을 가로 모드로 돌렸을 때보다 가로 비율이 조금 더 길다.

따라서 해상도가 조금 특이한데, 가로 해상도는 5K, 세로는 2K 수준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있다. 숫자로 따지면 5120 x 2160이다. 애플 프로 디스플레이 XDR(6016 x 3384)이나 5K 아이맥(5120 x 2880)과는 다르다. 전반적으로 4K 모니터를 가로로 30% 늘려놓은 정도의 해상도라고 생각하면 된다. 따라서 픽셀의 밀도는 140ppi이며, 이 밀도는 32인치 4K 모니터의 밀도와 동일하다.

디스플레이 하드웨어 제원은 보통보다는 높고 최고급은 아니다. 원래라면 최고급의 지위를 가져야 할 제품이지만 프로 디스플레이 XDR이라는 물건이 존재하기 때문이다. 컬러는 rRGB 100%를 만족하고, DCI-P3 기준에서는 98%를 만족한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의 DCI-P3 색역은 98.7%~99% 수준이다. sRGB 모드에서 Delta-E <2 색상 편차를 보장한다. 넓은 색역 때문에 사용되는 컬러는 총 10억7000만개에 달한다.

패널 크기는 40인치로 매우 크다. 그러나 세로 크기는 32인치 정도 제품이라고 생각하는 것이 좋다. 옆으로 긴 제품이므로 세로 길이는 길지 않다. 패널은 델이 흔히 사용하는 IPS를 사용했다.

반응 속도는 일반 8ms, 최대 5ms로 게이밍 모니터로 사용할 수는 있지만 적합하지는 않다. 게이밍 모니터의 레이턴시는 주로 2ms 정도다.

델 특유의 스탠드가 기본 장착돼 있어 스탠드를 별도로 구매하지 않아도 되는 것이 장점이다. 델은 스탠드에 많은 공을 들이는 회사로, 스탠드 안에 PC를 넣는 등 스탠드로 많은 실험을 하고 있다. 따라서 완성도를 보장할 수 있다. 높이는 최대 120mm 움직일 수 있고, -5도와 21도까지 기울일 수 있으며, 좌우 회전은 각각 30도씩이다. VESA 100 x 100 마운트를 사용할 수 있다. 애플의 초고가 스탠드와 스펙은 비슷하지만 별매가 아니라는 점이 매력이다. 델 제품 마운트는 대부분 호환되므로 스탠드에 숨기는 PC 역시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다양한 연결을 지원한다. 디스플레이 포트 1.4, HDMI 2.0 두개, 썬더볼트 3, USB-C, USB-A 네개 포트를 갖춰 USB 허브로 사용할 수 있을 만큼 많은 포트를 지원한다. USB-PD 가능 제품이므로 썬더볼트 포트에 노트북 등을 연결한다면 디스플레이 연결과 동시에 최대 90W의 전력 공급이 가능하다. 일반적인 빠른 충전 노트북의 어댑터가 65W이므로 각 제조사가 제공하는 수준의 빠른 충전을 할 수 있다. 일반적인 소비전력은 51.5와트인데, PD를 포함한 모든 포트를 연결하면 최대 전력 소비는 240와트까지 상승한다. 모니터에 이더넷 포트도 있으므로 모니터에 인터넷을 연결해놓으면 썬더볼트 USB-C 선 하나로 충전, 디스플레이 연결, 유선 인터넷 연결까지 가능하다.

뒤편이 아닌 하단 퀵액세스 포트 역시 15W 충전을 지원한다. 스마트폰 고속 충전이 가능한 수준이다

저가 모니터와 다른 점은 훌륭한 색역 재현 외에도 소프트웨어들이 있다. 청색광을 줄여주는  ComfortView Plus 시스템이 기본 탑재돼 있다. 그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PBP와 PIP 내장 지원이다. Picture-by-Picture 모드는 화면을 양쪽으로 가르는 것을 말한다. 윈도우 10이나 맥 OS에서 기본으로 제공하기는 하지만, 모니터가 직접 지원할 경우 사용성이 조금 더 편리해진다. 양쪽 화면에 창 모드가 아닌 전체 모드로 사용할 수 있다. Picture-in-Picture 모드는 스마트폰에서 주로 사용하는 전체화면 안에서 유튜브, 넷플릭스 등을 재생하는 모드다. 별도의 창을 놓지 않는다는 점에서 화면 분할 효율을 조금 높일 수 있다.

PIP 모드

PBP 모드

태블릿이나 갤럭시 Z 폴드처럼 화면 세개를 자유자재로 분할 가능한 PBP 모드도 지원한다

스피커는 9W 스테레오 스피커를 사용하고 있다. 가정용으론 충분하고 소리가 중요한 업무용이라면 조금 더 고출력의 스피커를 별도로 사용해야 한다.

약간 아쉬운 점은 휘도다. 밝기가 300니트로 준수하지만 최고급은 아니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이 500니트 상시 구동, 최대 1000~1600니트까지 휘도를 구현할 수 있는 것에 비하면 부족하다.

그러나 4K 이상의 디스플레이를 원하는 생산성 및 그래픽·비디오 작업자에게는 훌륭한 대안인 것만은 사실이다. 가격은 프로 디스플레이 XDR(5000달러)의 절반 이하인 2099달러다. 국내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으며 1월 말 출시된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종철 기자> jude@byline.network


--------------------------------------------------

[바이라인플러스 1월 무료 웨비나 ]

  • 오피스365·구글 워크스페이스 보안 강화 방안 : ‘사람 중심(People-Centric) 보안’ 👉  사전등록 


이런 뉴스레터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