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렛팩커드엔터프라이즈(HPE)가 소프트웨어정의광역네트워크(SD-WAN) 업체인 실버피크(Silver Peak)를 9억2500만달러(약 1조760억원)에 인수했다고 28일 밝혔다.

앞으로 실버피크는 HPE 자회사인 아루바 사업 부문에 편입될 예정이다.

HPE는 실버피크의 기술 및 솔루션을 활용해 HPE 아루바의 ESP(Edge Services Platform)을 비롯해 유무선 근거리통신망(LAN)과 광대역통신망(WAN) 사업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이에 따라 포괄적인 엣지 투 클라우드(edge-to-cloud) 네트워크 솔루션을 제공해 엔터프라이즈급 클라우드 전환을 촉진할 계획이라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안토니오 네리(Antonio Neri) HPE 회장 겸 최고경영자(CEO)는 “WAN 전환은 HPE의 인텔리전트 엣지와 엣지 투 클라우드 비전, 성장 전략의 핵심이다”라며 “실버피크를 인수함으로써 포괄적인 SD-WAN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모든 애플리케이션과 데이터에 대한 진정한 분산형 클라우드 모델 및 클라우드 환경을 제공하는데 박차를 가할 것이다”고 말했다.

키어티 멜코트(Keerti Melkote) HPE 아루바의 창립자 겸 HPE 인텔리전트 엣지 총괄 사업 담당 사장은 “하이브리드형 업무환경으로 전환됨에 따라 기업들은 지사·지점까지 연결성을 확장해 안전한 재택근무 환경을 만들고자 방안을 모색하고 있다”며 “HPE 아루바의 SD 브랜치(Branch) 및 원격근무자 솔루션에 실버피크의 최적화된 SD-WAN 기술을 결합하면 고객은 지사·지점 및 WAN 구축을 간소화해 원격근무자의 역량은 강화시키고, 클라우드로 연결돼 있는 분산된 기업을 지원하며, 비즈니스 운영방식을 무리 없이 전환할 수 있게 된다”고 강조했다.

HPE는 실버피크 인수함으로써 실버피크와 HPE 아루바의 솔루션을 결합해 비즈니스 전략을 가속화하며 자사 인텔리전트 엣지 비즈니스에 대한 경쟁력을 크게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실버피크의 창립자 겸 CEO인 데이비드 휴즈(David Hughes)는 인수가 완료됨에 따라 HPE 아루바의 WAN 사업 담당 수석 부사장으로 합류한다.

휴즈 실버피크 창립자 겸 HPE 아루바 WAN 사업 담당 수석 부사장은 “HPE 아루바에서 새로운 WAN 사업부를 이끌며 고객의 엣지 투 클라우드 전환 이니셔티브를 가속화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디지털 전환과 클라우드 퍼스트 IT 아키텍처 그리고 실외나 이동 중에도 업무를 할 수 있는 환경에 대한 필요성 때문에 기업은 네트워크 엣지를 재고해야 한다. 이번 인수를 통해 고객들은 이러한 IT 메가 트렌드로 완전히 전환시킬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온라인 컨퍼런스] 제조공장, 산업기반시설 ‘OT/ICS 환경 보안’ 방안 2022

‘다양한 산업 환경의 운영기술(OT)·산업제어시스템(ICS) 환경에서 정보 탈취, 운영 중단, 랜섬웨어 감염 등과 같은 악의적인 공격 시도와 보안 사고들이 지속적으로 나타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전체 자산에 대한 가시성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지능형 위협과 이상 행위에 대해 포괄적인 탐지·보호·대응체계를 갖추는 것이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10월 20일 이번에 개최하는 ‘OT/ICS 환경 보안 방안’ 온라인 컨퍼런스에서 OT/ICS 환경을 위협하는 요소들과 더불어 적절한 보안체계를 수립하는데 필요한 다양한 정보들을 얻어갈 수 있길 바랍니다.

일시 : 2022년 10월 20일 (목) 13:30 ~ 17:20
장소 : 온라인
문의 : byline@byline.network
자세히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