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언팩이 이틀 앞으로 다가왔다. 언팩에서는 갤럭시노트20 등 다양한 제품이 등장할 예정이다.

갤럭시노트20과 갤럭시노트20 울트라

갤럭시노트20은 일반 버전과 울트라 버전으로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크기와 사양 모두 다르며 외형 역시 차이가 있다. 우선, 공통적인 것은 S펜의 존재와 전면 인피니트 홀 디스플레이, 카메라모듈 탑재 등이다. eSIM 지원 소식도 있다. 그러나 세부적인 것들은 다르다.

출처: 삼성 러시아 사이트 유출/Slashleaks

갤럭시노트20 울트라는 6.9인치에 엣지 스크린을 탑재한 제품이다. 외형은 지난해 제품과 비슷하지만 후면 카메라 구성이 바뀌었고 베젤이 더 얇아지고 전면 카메라 구멍도 매년 더 줄어들고 있다.

카메라 구성이 지난 갤럭시노트10 제품과 가장 큰 차이다. 현재 탑재가 유력한 부품은 1억800만화소 카메라와 1300만화소 망원 렌즈, 1200만화소 초광각 렌즈, 최대 50배 줌(하이브리드 줌)이 가능한 잠망경 렌즈다. 레이저 포커스 모듈로 인해 보케 효과 실행이 더욱 편리해질 전망이다.

가장 기대해도 좋을 항목은 디스플레이다. 3K에 가까운 WQHD 디스플레이와 120Hz 주사율을 모두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이 경우 높은 화질과 주사율을 모두 사용할 수 있는 폰이 된다.

하드웨어는 퀄컴 스냅드래곤 865+ 탑재가 확정적이지만 지역에 따라 엑시노스 990이 사용될 가능성이 있다. 램은 12GB, 저장장치는 256GB 혹은 512GB로 예상된다.

갤럭시노트20은 S펜을 사용할 수 있다는 것 외에는 울트라 버전과 매우 다른 폰처럼 보인다. 우선 엣지 디스플레이가 아닌 평면 디스플레이의 형태를 하고 있다. 현재의 갤럭시 제품군 엣지스크린이 과거처럼 기능성 위주로 사용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성능상 차이는 없을 가능성이 크다. 그러나 외형 느낌은 갤럭시S10 시절 S10e와 일반 S10만큼 큰 차이가 날 것이다.

사양 역시 갤럭시노트20 울트라와 일부 차이가 있다. 우선 디스플레이가 2400 x 1080으로, 3200 x 1440 해상도인 울트라 버전과 차이가 있다. 또한, 120Hz 주사율이 아닌 현재 일반 스마트폰들의 주사율인 60Hz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카메라는 1억800만화소는 아니지만 준수한 6400만화소 망원(3배 줌), 1200만화소 초광각, 1200만화소 일반으로 구성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잠망경 렌즈는 탑재되지 않는다.

S펜 역시 사양 차이가 조금 다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울트라 버전의 지연속도(입력 후 화면에 뜨기까지의 속도)가 9ms, 일반 버전은 26ms가 될 것으로 보인다.

CPU의 경우 차이가 없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아이폰SE처럼 저가에 팔면서도 성능을 보장해야 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램은 조금 적은 8GB, 저장장치는 256GB로 예상된다. 따라서 성능에 아주 민감하지 않고 준수한 카메라에 S펜을 사용하고 싶은 사용자라면 갤럭시노트20 버전을 선택할 수도 있겠다.

갤럭시 빈 혹은 갤럭시 라이브

소문의 강낭콩 갤럭시 버즈가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이번 갤럭시 라인업인 코퍼 골드가 입혀진 제품이 유출돼 출시설에 더욱 힘을 얻고 있다. 이름은 갤럭시 버즈 라이브 등 여러 추측이 있으나 확실하진 않다. 액티브 노이즈 캔슬레이션과 빔포밍 마이크를 통해 통화 품질을 상승시키는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 폴드 2

갤럭시 폴드의 두번째 버전에도 코퍼 골드가 입혀진 렌더링이 유출되고 있다. 갤럭시 폴드 2 역시 여러 변화가 있는 편인데, 우선 폈을 때의 크기가 7.3인치에서 7.7인치나 8인치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유출된 제품 외관의 디테일은 상당히 다르다. 우선 후면에 스퀘어 카메라 모듈이 들어가며, 6400만화소 망원 카메라를 포함한 갤럭시S20 플러스의 카메라를 사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화면을 펼쳤을 때의 변화도 있다. 화면 끝에 접힌 부분이 있었던 구형 제품과 달리 펀치홀 카메라가 들어가 폈을 때 더욱 완벽한 사각형 태블릿처럼 보인다.

사실 갤럭시 폴드의 문제는 외형이 아니라 가격이었기 때문에 지난해보다는 조금 낮춰 등장할 것으로 예상해본다.

갤럭시 Z 플립 5G

사실상 갤럭시노트와 함께 등장할 것이 가장 유력한 제품 중 하나다. 외관변화를 단기간에 이뤄내긴 어려운 제품이므로 프로세서 업그레이드 및 가격 다운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프로세서는 스냅드래곤 865+가 될 것으로 보인다. 가격이 충분히 낮아질 경우 다른 모든 폰들을 위협할 수 있을 정도의 제품이다.

갤럭시 워치 3

꾸준히 사랑을 받고 있는 갤럭시 워치의 새로운 버전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갤럭시 워치는 기대할만한 여러 요소들이 있다. 우전 삼성전자가 심전도 체크 기능을 허가받았으므로 심전도 체크 기능이 들어갈 예상할 수 있다.

또한, 가속도 센서를 포함한 각종 센서를 통해 손바닥을 활짝 펼치는 등의 여러 제스처 기능이 탑재될 것이 확실하다. 전화를 받을 때, 음악을 켜거나 끌 때 화면을 정밀하게 터치하지 않아도 된다는 점이 매력적일 것이다.

45mm와 41mm 두 가지 제품이 있으며, IP68 방수 및 방진, 8GB 내부 스토리지 등의 옵션이 예상된다.

갤럭시탭 S7

이제 삼성은 거의 유일한 고스펙 안드로이드 태블릿을 만드는 업체가 된다. 아이패드 프로에 대응하는 11인치 갤럭시탭 S7과 12.4인치 갤럭시탭 S7+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하드웨어는 스냅드래곤865+, 램 8GB, 저장장치 256GB로 예상된다. 5G 탑재가 예상된다.

갤럭시탭의 새로운 버전은 의미가 있다. 갤럭시 노트와 마찬가지로 올해 삼성 덱스의 무선 탑재가 확실시되고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앞으로는 갤럭시탭이나 노트를 갖고 다니며 PC에서 무선으로 삼성 덱스를 실행해 데스크톱처럼 실행하는 다양한 기능이 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북과의 연결 기능도 기대해볼 수 있다.

삼성 언팩 2020은 8월 5일 오후 11시에 온라인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