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년 7월 둘째주 수요일은 사이버위협 예방과 정보보호 생활화를 위해 국민 인식을 제고하고자 정부가 법정기념일로 지정한 ‘정보보호의 날’이다.

올해 9회째를 맞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원, 방송통신위원회가 공동 주최하는 기념식이 8일 더케이호텔서울에서 개최됐다.

‘코로나19가 불러온 비대면 시대의 DNA, 시큐리티 온(Security On)!’이란 주제로 열린 이번 기념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소독·방역이 이뤄진 상태에서 정보보호 유공자를 비롯한 관계부처, 산·학·연 관계자 등 최소한의 인원으로 진행됐다. 대신에 과기정통부 유튜브 채널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네이버 TV, 카카오TV 등을 통해 중계했다.

기념식에서는 문재인 대통령 서면 축사에 이어 우리나라 정보보호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정보보호 유공자 29명에 대한 시상식이 개최됐다.

이동훈 고려대 교수가 녹조근정훈장을 수상했고, 조상우 국가보안기술연구소 본부장이 국민포장을, 김일용앤앤에스피 대표가 산업포장을 각각 수상했다.

대통령 표창은 김경수 한국전력공사 정보보안전략실장, 백상현 병무청 전산사무관, 이민우 문화체율관광부 전산주사가 받았다. 국무총리표창은 김호성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단장, 송영근 국가정보자원관리원 전산사무관, 신경석 공무원연금공단 팀장이 수여했다.

장관 표창은 강병훈 한국과학기술원 교수, 김유경 NH농협은행 부문장, 박영조 KT&G 실장, 박의원 이베이 이사, 이혁중 제주항공 상무, 정호영 윈스 이사, 한은혜 에스에스앤씨 대표 등 개인 17명과 인천국제공항공사, NSHC에 돌아갔다.

한편, 이날은 기념식 외에 기조연설, 정보보호 컨퍼런스, 과기정통부와 인공지능(AI)스피커 기업 업무협약식 등의 부대행사가 개최됐다.

기조연설은 브라이언웨어 미국 사이버보안국(CISA) 부국장, 정수환 정보보호학회 회장, 이용환 SK인포섹 대표가 했다.

이용환 SK인포섹 대표 “결과지향적 협력 필요, 보안산업 성장 기회 만들어야”

‘언택트 시대의 정보보안산업, 기회의 모색’을 주제로 기조연설한 이용환 대표는 최근 언택트를 비롯한 정보통신기술(ICT) 환경 변화와 사이버공격 증가로 인해 사이버보안이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그러면서 이를 정보보안산업이 성장할 수 있는 기회로 삼고, 정부, 군, 학계, 산업계 모두가 함께 성과를 만들어 내는 결과지향적인 협력에 나서자고 강조했다.

이 대표가 ‘결과지향적 협력’을 말한 배경에는 최근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내놓은 ‘제2차 정보보호산업 진흥계획’의 취지와 맞닿아있다. 외부 환경 변화를 정보보호 수요 증가와 정보보안산업 성장으로 연결하자는 의미다. 그러면서 외부 환경이 산업에 유리한가의 여부는 곧 관련 종사자들의 인식과 준비에 달려 있음을 강조했다.

그는 “그간 IT산업의 발전을 토양 삼아 언택트와 관련한 국내 기술과 서비스 업계는 글로벌에서도 유리한 위치를 선점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도 “언택트 시대가 온다고 해서 정보보안산업의 성장까지 보장하진 않는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정보보안산업이 당면에 있는 현실에 대한 문제의식도 드러냈다. 현재 클라우드, 융합보안, 5G 등 새로운 보안 영역에서는 기존 보안업계가 아닌 글로벌 IT기업과 경쟁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인공지능, 머신러닝, 클라우드와 같은 선도 기술 분야의 인재가 필요한데, 국내 정보보안산업에서 기술력과 인재가 넉넉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부와 학계, 그리고 산업계가 함께 융합형 보안 인재를 적극 양성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SK인포섹은 최근 정부가 주관하는 ‘4차 산업혁명 선도인력 양성과정’의 민간 교육기관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 대표는 산업 성장을 위해 보안에 대한 기업의 인식과 투자, 규제 등도 개선이 필요하다면서도, 특히 사이버 보안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지금이야 말로 정부와 군, 산업계의 ‘사이버 보안 협력 거버넌스 체계’ 실행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날 열린 정보보호 컨퍼런스는 민간기업, 정부기관 등의 다양한 연사가 참여한 가운데 비대면 시대의 정보보호 기술 이슈 및 동향, 사이버 공격 대응 사례, 정책방향 등의 다양한 주제가 논의됐다.

과기정통부, 6개 기업과 AI스피커 등 IoT 제품 보안 강화 협약 체결


아울러 과기정통부는 네이버, 롯데쇼핑, 카카오엔터프라이즈, KT, LGU+, SKT 등 AI 스피커의 제조·운영사 6곳과 AI 스피커 등 IoT 제품의 보안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최근 5세대(5G) 이동통신 상용화, 사물인터넷(IoT) 제품의 확산과 함께 다양한 보안위협이 커짐에 따라 정부와 민간이 함께 AI 스피커 등 IoT 제품의 보안 강화를 위한 노력을 다짐하기 위해 진행됐다.

한편, 7월 한 달 동안 ‘정보보호의 달’을 기념하여 정보보호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제고를 위해 온 국민이 참여하고 공유하고 실천할 수 있는 온라인 이벤트를 매주 다양한 방식으로 진행한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