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티넷코리아(대표 조원균)는 본사가 미국 버지니아주 헌든에 기반을 둔 SASE(Secure Access Service Edge) 클라우드 제공업체 ‘OPAQ네트웍스’를 인수했다고 23일 밝혔다.

OPAQ은 기업 데이터센터부터 지사, 원격 사용자 및 사물인터넷(IoT) 장치까지 조직의 분산된 네트워크를 보호하는 제로트러스트 액세스 네트워크(ZTNA) 클라우드 솔루션을 제공한다.

앞으로 특허 받은 ZTNA 솔루션과 포티넷 보안 패브릭(Fortinet’s Security Fabric)을 연동해 SASE 클라우드 보안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를 위해 업계 최고의 차세대 방화벽과 소프트웨어정의광대역네트워크(SD-WAN) 기능, 웹 보안, 샌드박싱, 지능형 엔드포인트, 신원확인⋅다중요소 인증, 멀티클라우드 워크로드 보호, 클라우드접근보안중개(CASB), 브라우저 격리, 웹 애플리케이션 방화벽 기능을 함께 제공함으로써 제로트러스트 액세스 보안 기술을 지원하는 SASE 클라우드 보안 플랫폼을 구현한다.

또한 OPAQ의 플랫폼은 파트너 친화적인 방식으로 구축이 가능하다. 매니지드보안서비스제공업체(MSSP), 통신사업자 및 고부가가치 파트너들이 SASE 멀티테넌트 플랫폼을 그들 고유의 솔루션에 손쉽게 통합하고, 네트워크 운영센터 및 보안 운영센터 전문성과 고급 전문 서비스를 통해 일반 기업 및 정부기관 고객에게 부가가치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해준다.

포티넷은 OPAQ 인수로 더욱 우수한 확장성과 보안, 성능, 그리고 제로트러스트 보안을 구현하는 광범위한 통합 클라우드 보안 솔루션을 제공해 차별화할 방침이다.

켄 지(Ken Xie) 포티넷 회장은 “최근 SASE 시장이 가속화되고 있다. 이는 보안 기반(Security-driven) 네트워킹 접근방식을 통한 우리의 지난 몇 년간의 회사 비전이 옳았다는 것을 입증시켜준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는 초연결(hyperconnectivity) 시대이자 네트워크가 계속 확장되고 있는 시대이다. 이러한 시대에는 디지털 인프라 전체에 네트워크 엣지가 지속적으로 확장되고 있어 네트워킹과 보안의 컨버전스가 필수적”이라며 “실제로 포티넷은 OPAQ 인수를 통해 현존 SASE 솔루션 완성도를 더욱 향상시킬 수 있게 되었다. 유연하고, 비용 효율적이며, 특허받은 제로트러스트 클라우드 아키텍처를 통해 고객과 파트너에게 제공할 수 있는 가장 광범위한 보안 솔루션이자 업계 최고의 SD-WAN 및 네트워킹 솔루션을 기반으로 현재 시장에서 가장 완벽한 SASE 플랫폼을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강조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