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과컴퓨터(이하 한컴)도 PC 운영체제 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다. 정부와 공공기관이 개방형 OS 도입을 추진하고 있기 때문에 그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발걸음으로 풀이된다. 이 시장에서 티맥스OS, 하모니카OS(개발사 인베슘) 등과의 경쟁이 예상된다.

한컴은 15일 리눅스 기반의 PC 운영체제 ‘한컴구름’을 무료로 배포한다고 발표했다. 한컴구름은 국가보안기술연구소(이하 국보연)의 ‘구름OS’을 토대로 한컴이 자체 개발한 OS이며, 리눅스 커널 4.9기반의 데비안(Debian) 리눅스를 기반으로 하고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구름OS vs 한컴구름

국보연은 지난 2015년부터 ‘구름OS’라는 개방형 OS를 개발해왔다. 경찰, 검찰, 군부대, 국방부 등 높은 보안성을 요구하는 기관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리눅스를 개조한 것이다.

한컴구름은 구름OS의 진화버전이다. 구름OS와 마찬가지로 데비안(Debian) 리눅스를 기반으로 했다. 차이점은 크게 두 가지다. 기능과 주도적으로 개발하는 곳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한컴은 한컴구름의 UI, UX를 사용자 친화적으로 바꿨다. 또 ‘한컴오피스 한글 뷰어’와 같은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하도록 했다.

한컴구름은 중앙관리솔루션 ‘구름 플랫폼 매니지먼트 시스템(GPMS)’을 제공한다. 보안을 유지할 수 있도록 중앙에서 사용자의 프로그램 설치, 사용 권한 제어, 데이터 접근 권한 관리 등을 할 수 있다.

클라우드 환경에 맞춰 경량화된 기능도 제공한다. 클라우드를 주로 사용하는 데스크톱PC, 클라우드 상의 가상데스크톱을 사용하는 서비스형데스크톱(Daas) 기반의 망분리 PC, 특수목적용 단말 등 목적에 따라 커스터마이징이 가능하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구름OS와 한컴구름은 주도적으로 개발을 이끄는 주체도 다르다. 구름OS는 국보연이, 한컴구름은 한컴을 주축으로 기술개발과 기능 업데이트가이뤄진다. 다만 두 OS 모두 리눅스 기반으로 하고 있으며, 기능개선 측면에서 서로 시너지를 낼 수 있다는 것이 한컴 측의 설명이다.

타깃 시장은 공공그리고 망분리

한컴이 한컴구름을 통해 노리는 시장은 B2B, 특히 공공부문이다. 구름OS는 현재 우정사업본부에서 실증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해군사관학교의 교육용 PC에 도입됐다. 치안센터의 행정정보 조회 단말기와 육군본부의 지상전술C41체계 단말 등 공공부문 특수목적 단말 OS로 도입되기도 했다.

망분리 환경도 타깃이다. 정부부처나 금융기관은 의무적으로 망분리 환경에서 업무를 진행해야 하기 때문에 (논리적 또는 물리적으로) 두 대의 PC가 필요하다. 이 중 인터넷용 PC는 인터넷 브라우징이나 문서 열람 등 몇몇 기능만 제공하면 되기 때문에 굳이 윈도우10과 같은 고가의 운영체제는 필요없다. 한컴구름을 비롯해 개방형 OS가 이 시장을 노리는 이유다.

한컴의 두 번째 OS 도전

한컴이 운영체제 시장에 도전장을 던진 건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한컴은 아시아눅스의 한국 참여사였다. 아시아눅스는 아시아 각국의 소프트웨어 기업들이 힘을 합쳐 만든 리눅스 배포판이다. 한컴을 비롯해 일본의 미라클리눅스, 중국의 홍기, 중국의 비엣소프트웨어, 스리랑카의 ETPL 등이 참여했다.

그러나 아시아눅스는 결과적으로 실패했다. 우분투 등 대중적인 리눅스 배포판과 경쟁이 쉽지 않았고, 엔터프라이즈 영역에서는 레드햇이나 수세리눅스 등에 밀렸다. 아시아눅스 회원사들은 점차 리눅스 사업의 비중을 줄였다. 한컴도 최대주주가 여러차례 교체되는 과정에서 아시아눅스에 신경을 쓰지 않았다. 이제는 사실상 일본의 미라클리눅스 혼자 아시아눅스를 끌고 가는 모습이다.

그러나 OS 사업을 펼쳐본 경험이라는 자산은 갖고 있다. 아시아눅스는 사기업이 만든 OS지만 구름OS는 정부가 주도한 프로젝트이기 때문에 품질과 호환성만 어느정도 수준을 유지한다면 수요처를 찾는 것은 과거보다 쉬울 것이다.

한컴 관계자는 “PC 사용 환경이 클라우드 기반의 가상환경으로 변하고, MS의 윈도우7 기술지원이 종료되는 등 새로운 OS를 필요로 하는 시대를 맞았다”며 “한컴은 2015년부터 개방형OS 개발을 추진해온 만큼 지금의 변화를 기회로 삼아 MS 윈도우를 대체할 수 있는 국내 개방형OS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
[무료 웨비나 안내] 팬데믹 시대, 중소기업 비대면 업무 혁신 솔루션
  • 일시 : 2020년 10월 28일 14시~15시
등록하러 가기
--------------------------------------------------
[스페셜리포트] 새롭게 부상하는 웹 애플리케이션 위협
  • 아카마이 악성 스크립트 차단 솔루션 리포트
다운로하러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