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보틱 프로세스 자동화(RPA) 업체인 오토메이션애니웨어가 프랑스 파리의 유망 RPA 기업 ‘클레브옵스(Klevops)’를 인수했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클레브옵스 인수로 관리자가 다수의 직원과 봇(Bot)의 업무 흐름을 쉽게 조율하고 업무 생산성과 사용자 경험을 대폭 높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차세대 RPA 솔루션 ‘어텐디드 오토메이션2.0(Attended Automation 2.0)’을 선보이고 RPA 시장 공략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기업 고객은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솔루션의 중앙 거버넌스와 보안, 분석 기능을 그대로 활용하면서 대량의 프로세스를 자동화 할 수 있다. 또한 봇이 주도해 다수의 사람으로 구성된 팀의 업무를 조율할 수 있는 기능을 선도적으로 구현할 수 있게 됐다.

회사측에 따르면, RPA는 크게 ‘무인 자동화(Unattended Automation)’와 ‘유인 자동화(Attended Automation)’로 나뉜다. 현재 많은 기업에서 사람의 개입이 없이도 정해 놓은 규칙에 따라 프로세스를 자동으로 완료할 수 있는 ‘무인 자동화’를 주로 사용하고 있다.

최근 RPA가 대중화되면서 개인 가상 비서와 같은 개념으로 사람의 지시에 따라 봇이 작업을 진행하는 ‘유인 자동화’가 주목을 받고 있지만, 단 한명의 직원이 봇과 정보를 주고 받을 수 있다는 기술적 한계가 존재했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의 ‘어텐디드 오토메이션2.0’은 다양한 조직의 직원 및 봇으로 구성된 팀 단위로 ‘유인 자동화’ 업무를 관리할 수 있어 기존의 기술적 한계를 넘어선다는 설명이다.

이영수 오토메이션애니웨어 코리아 지사장은 “이번 클레브옵스 인수는 광범위한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자동화하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는 오토메이션애니웨어의 전략을 보여주는 대표적 사례”라며 “국내에서도 클레브옵스의 기술을 결합해 유인 자동화와 무인 자동화 간의 역학 관계를 변화시켜 은행, 금융, 통신 등 컨택센터 역할이 큰 산업을 시작으로 모든 산업군에 걸쳐 자동화 이니셔티브를 실현하고자 하는 기업에 기반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니콜라스 피오(Nicolas Piau) 클레브옵스 공동 설립자 겸 최고기술책임자(CTO)는 “클레브옵스는 사람과 봇의 협업을 통해 고객 서비스(CS)의 도전 과제를 해결하고 비즈니스 가치를 창출한다는 사명을 갖고 있다”며 “오토메이션애니웨어에 합류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보다 광범위한 업무를 자동화하는 유인 자동화 솔루션을 지속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인공지능(AI)과 결합된 RPA, 즉 RPAI(RPA+AI)로 새로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장을 열고 있다. 오토메이션애니웨어는 아이큐봇(IQ Bot), 봇 인사이트(Bot Insight), 봇 팜(Bot Farm) 등 업무 자동화 전반에 걸친 다양한 솔루션과 RPAI 전문 지원 인력을 기반으로 국내 기업이 25배의 생산성 향상 효과를 체감하고 비즈니스 혁신을 가속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


[AD] 금융권을 위한 멀티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