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버워치에 부산 맵이 나왔다. 8월 22일 열린 팬 페스티벌에서는 오거돈 부산시장이 등장해 맵 소개를 하기도 했다. 실제와 얼마나 닮았는지 전장으로 떠나보기로 한다. 현재 공개 테스트 서버에서만 접속할 수 있다.

맵은 사찰, 기지, 시내 세 가지다. 그러나 기지의 경우 완전한 가상의 장소이므로 실제의 부산과 연관관계를 찾기는 어렵다.


사찰의 경우 재현을 제대로 했다. 다만 땅바닥에 거문고로 보이는 물건이 왜 널려있는지는 이해가 가지 않는다.

당장 치고 싶게 생긴 북

오버워치의 부산은 가을이다. 한국 단풍이 아름답다는 걸 제작자가 인식했다.

장독대 위치가 적절하다

해동용궁사에서 한국 캐릭터인 D.Va와 사진을 찍어 보았다

사찰은 부산의 명소인 해동용궁사를 모델로 했음을 쉽게 인지할 수 있다. 해동용궁사는 바다 앞 바위에 암자를 지어놓은 것으로 유명하다. 입구에 손 짜장 집만 있으면 거의 완벽할 뻔했다.

부산 시내의 출발 지점은 PC방이다. 전반적인 분위기는 실제 PC방과 비슷하지만 컵라면이 없다는 점에서 리얼리티가 떨어진다.

왠지 PC방에 DDR이 있다

실제로는 이쯤 되는 위치에 흡연 구역이 있어야 한다. 그러나 초라한 쓰레기통밖에.

앞으로 나오면 광장이 나온다. 골목마다 리얼리티를 잘 살려놓았다.

돼지국밥집이 포장마차처럼 꾸며져 있다. 통돼지볶음은 대체 무슨 메뉴일까. 돼지 두루치기?

시내 맵은 부산역 광장을 재현한 것이다. 그러나 부산역 광장보다는 부산의 번화가인 남포동·중앙동·광복동을 참고해 만든 듯하다.

KTX가 들어오고 있다 노란 선 밖으로 물러나야 한다

부산역에는 KTX가 지나다닌다. 시험 삼아 KTX에 폭탄을 던져보니 끄떡없었다. 우리나라 기술 최고다.

대형 폭탄(디바 궁극기)에도 끄떡 없는 한국의 방탄기차

그러나 실제와 마찬가지로 선로에 떨어지면 죽는다.

노란 선 밖으로 물러섰어야 한다

중앙에는 열차 시간표가 있지만 재현이 약간 잘못되었다. 부산역 KTX에서는 호남선인 순천·익산 등으로 갈 수 없다.

부산 시내

광장의 각 건물은 좁고 높은 일본 번화가 건물과 더 유사하다.

아이스크림 가게도 24시간을 운영해야 하는 한국의 현실. 24시간 마크는 꽤 여러 가게에 붙어있는데 외국인 입장에서는 24시간 운영이 꽤 인상적인 듯하다.

치킨에 콜라를 먹다니 한국적인 컨텐츠는 아니다.

광장 앞에는 영화관이 있는데 한국 드라마를 패러디했다. 그런데 김수현이 많이 아파 보인다. ‘리얼’에서보다 더 아픈 것 같다.

 

돌아다니다 보면 정체불명의 소고깃집이 있다. 간판 자체는 한국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모습인데 풍선으로 제작돼 총을 쏘면 출렁거린다. 간판이 없는 걸 보니 맛집이 확실하다.

옥상에 올라가면 방수 페인트가 칠해져 있다

한국에도 있을 것만 같은 황금복집.

블리자드는 한국 캐릭터인 디바에 이어 부산 맵까지 내놓는 등 한국 게이머들에 대한 대접을 꾸준히 하려고 노력한다. 김치만 있었으면 완벽할 뻔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종철 기자> jud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