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공=SNK 코리아)

미니 패미컴, 메가 드라이브 미니에 기뻐한 당신에게 또 희소식이 들린다. SNK는 아예 오락실을 미니로 만들었다. 일본 유명 게임 제작사 SNK가 창립 40주년을 기념 게임기 ‘네오지오 미니(NEOGEO mini)’를 올여름 출시한다.

이 게임기에는 네오지오 인기 게임 ‘킹 오브 파이터즈’ 등 SNK 인기 게임 40가지가 수록된다. 특징은 3.5인치 LCD와 오락실용 컨트롤러까지 동봉돼 휴대하며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것. 인테리어용으로 써도 될 정도로 앙증맞다.

물론 HDMI를 통한 TV 출력 기능도 있다. AUX를 지원하며 아날로그 패드 외에도 조이스틱을 따로 연결할 수 있는 포트가 있어 2인 플레이 정도는 가능하다.

MVS와 네오지오 미니(제공=SNK 코리아)

이름이 네오지오라 헷갈리지만 SNK의 아케이드용(오락실용) 기판 MVS(Multi Video System)를 그대로 모사한 제품이다. 네오지오는 SNK의 가정용 게임기 브랜드명이고, MVS는 우리가 흔히 기억하는 오락실의 오락기 브랜드 제품명이다. 그러니까 이 제품의 이름은 가정용인데 모양은 오락실용인 셈이다.

저 멀리서 추억이 소환되는 소리가 들린다(제공=SNK 코리아)

아래는 해외 매체 긱컬쳐가 입수한 게임 목록이다. 킹 오브 파이터즈 시리즈, 아랑전설, 사무라이 쇼다운, 메탈 슬러그 1~5(+X) 등 알찬 구성이다. 집에 두고 손님용으로 쓰면 최고의 시간을 보낼 수 있겠다.

출처=긱컬쳐

가격은 안타깝게도 미정이다. 출시 시기는 올여름 중. 가격이 패미컴들(약 60$)보다는 비쌀 것으로 예상되니 빨리 여유 자금들을 모으시는 게 좋겠다.

닌텐도 클래식 패미컴 미니에는 LCD가 없다

유일하게 예상되는 단점은 너무 작아서 동전으로 자리맡을 부분이 없다는 것이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종철 기자> jud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