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wannacry_k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백기승)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16일 위도 SMB((Server Message Block) 취약점을 통해 웜 형태로 네트워크로 전파되는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국내 감염 사례가 재발견됐다고 경고하고 사용자 주의를 당부했다.

각 기관·기업이나 개인이 워너크라이 등 랜섬웨어 공격으로부터 피해를 입지 않으려면 출처가 불분명한 이메일 열람을 금지하고, 현재 운영 중인 운영체제 등 소프트웨어와 백신 등은 최신 업데이트를 유지해야 한다.

아울러 중요 자료는 백업하고 SMB 등 사용하지 않는 서비스 차단, 불필요한 공유폴더 연결 설정 해제 등 보안수칙이 잘 지켜지고 있는지 재점검할 필요가 있다.

과기정통부와 KISA는 기관과 기업에서는 내부 주요 시스템 이외에도 자사, 고객사, 협력사 등에서 관리하는 시스템에 대해서도 철저한 보안 점검을 실시해 랜섬웨어 등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 활동을 강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랜섬웨어 감염 등 침해사고 정황이 의심되는 경우, KISA(국번 없이 118번 또는 110번)에 즉시 신고할 것을 당부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유지 기자>yjlee@byline.networ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