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검색의 역습…다음 검색을 위협할까

국내 검색 시장에서 구글의 점유율이 급상승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1년 새 점유율이 두 배 가까이 올랐다. 안드로이드 운영체제 독점의 힘으로 모바일 검색에서는 이미 오래 전부터 2위였는데, 그 영향력이 PC 검색 시장까지 전이되는 모습이다.

4일 인터넷 시장조사 기관 코리안클릭에 따르면, 구글코리아의 PC 검색 점유율은 6.3%였다. 올 1월에는 점유율 3.6%에 불과했는데 어느새 6%를 훌쩍 넘겼다.

특히 주목할 점은 이같은 수치가 일시적인 급상승이 아니라는 점이다. 올해 월별 구글의 PC검색 점유율 추이를 보면 꾸준하게 상승하고 있음을 한 눈에 알 수 있다. 1월 3.6%로 시작해 4월 4.6%, 7월 5.4%, 10월 6%를 기록했다. 구글코리아가 국내 검색 시장에서 점유율 6%를 넘긴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스크린샷 2015-12-04 11.57.33

unnamed

2015년 월간 PC 검색 점유율 <코리안클릭>

구글의 점유율 급상승과 함께 눈여겨 봐야할 대목은 다음의 하락세다. 올 1월 18.2%의 점유율을 기록했던 다음의 11월 점유율은 15.8%였다. 구글의 상승폭과 다음의 하락폭이 비슷하다. 다음에서 빠진 검색 이용자가 구글로 갔음을 짐작케 하는 대목이다. 다음 검색 점유율이 15%까지 떨어진 것도 이례적인 일이다.

반면 네이버의 검색 점유율은 큰 변동이 없는 수준이다. 75% 안팎에서 왔다갔다 하는 모습이다.

다음의 하락세는 네이버 연간 검색어 순위에서도 엿볼 수 있다. 네이버의 연간 최다 검색어는 항상 다음이었는데, 올해 처음으로 1위를 유튜브에 내줬다. 다음이 2위, 구글은 3위였다. 지난 해에는 1위 다음, 3위 유튜브, 5위 구글이었다.

스크린샷 2015-12-04 11.41.02

네이버 검색 트렌드 ‘다음’

스크린샷 2015-12-04 11.41.26

네이버 검색 트렌드 ‘구글’

네이버 트랜드 검색으로도 이런 추세를 확인할 수 있다. 네이버에서 다음을 찾는 사람들은 점점 줄어들고, 구글을 찾는 사람은 점점 늘어난다.

이에 대해 인터넷 업계 한 관계자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첫 화면에서 구글 검색을 써본 사람들이 점차 PC에서도 구글에서 검색하는 듯 보인다”면서 “다음이 회사 이름까지 카카오로 바꾸면서 검색 서비스 업체로서의 이미지가 약해지는 것 아닌가 한다”고 말했다.

바이라인 네트워크 <심재석 기자> shimsky@byline.network

Facebook Comments


Categories: 기사

Tags: , , , ,

댓글 남기기

유연근무제 관련 백서를 다운로드 하시면 추첨을 통해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드립니다.

[폴리콤] 
백서 다운로드 이벤트

  • 유연근무제 가이드라인
  • 유연근로제 글로벌 설문조사
  • 허들룸에 대한 이해
소개 페이지 바로가기
close-link

바이라인네트워크를 구독하세요!

이메일을 입력하시면 바이라인네트워크 기사를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You have Successfully Subscribed!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