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아인- Byline Network

[작성자:] 성아인

카카오노조 “MBK, 국민연금 손잡고 카카오모빌리티 인수하려해”

전국대리운전노동조합과 크루유니언(화섬식품노조 카카오지회)이 카카오모빌리티측에 성실한 자세로 단체교섭에 참여할 것을 촉구했다. 양 노조는 10일 서울 상연재에서 “카카오모빌리티는 공공성 강화를 위해 플랫폼노동자의 권익 향상과 시민들의 편의 증진에 나서야 한다”고 밝혔다 이날 전국대리운전노조와 크루유니언은 국민연금이 MBK파트너스의 카카오모빌리티 인수...

더보기

쏘카, 공모가 낮춰 상장 추진한다

쏘카가 공모가를 낮춰 상장을 추진한다. 쏘카는 공모가를 2만 8000원으로 결정했다고 9일 공시했다.  쏘카는 지난 4~5일 진행된 수요예측 결과와 시장 상황 등을 고려해 공모가를 2만 8000원으로, 공모물량은 364만주로 최종 확정했다. 쏘카의 기존 공모 희망가는 3만 4000원~4만5000원으로 455만주를 모집할 계획이었다. 전량 신주 발행은...

더보기

CJ대한통운 2분기 매출 3조 1369억원, 영업이익 1161억원 기록

CJ대한통운이 2022년 2분기 잠정 실적을 8일 발표했다. CJ대한통운 2022년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은 약 3조 1369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4.2% 증가했다. 또한 영업이익은 1161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8.2% 증가했다. 2분기 당기 순이익은 670억원이다. 올해 상반기를 기준으로 했을 때, CJ대한통운의 2022년 상반기 매출은...

더보기

쿠팡 여신전문금융업 진출, 네이버와 어떻게 다를까

쿠팡이 여신전문금융업에 본격 진출합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쿠팡파이낸셜은 지난 5일 할부금융업 등록을 완료했습니다. 쿠팡파이낸셜 법인 대표는 쿠팡 자체브랜드(PB) 전문 자회사 CPLB 신원 부사장이 맡았습니다. 쿠팡페이가 지분 100%를 가지는 구조로 쿠팡파이낸셜은 쿠팡의 손자회사인 셈입니다. 사실 쿠팡은 오랜 기간 금융업 진출을 준비해왔습니다....

더보기

“네이버와 쿠팡만 성장할 것” 네이버의 커머스 사업 분석

“저희는 네이버와 쿠팡을 제외하면 전부 역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네이버 김남선 CFO는 5일 2분기 실적보고에서 두 기업 외 모든 유통업체는 성장세가 마이너스를 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반대로 말하면 네이버의 커머스사업은 계속해 성장할 수 있을 것이라는 자신감을 보인 셈이다. 그렇다면 네이버는 침체하는 시장에서 어떻게 커머스 사업의 성장을 이끌 수...

더보기

네이버처럼 사업하고 싶은 카카오

“우리 사업의 본질은 광고와 커머스라는 결론에 이르렀습니다” 지난 4일 대표가 실적발표 컨퍼런스 콜에서 이런 말을 한, 이 회사는 어디일까요? 정답은 카카오입니다. 카카오의 남궁훈 대표는 카카오의 향후 비즈니스 전략을 설명하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카카오는 수많은 사업을 하고 있습니다. 카카오톡뿐 아니라 웹툰/웹소설을 주축으로 한 콘텐츠 서비스, 은행과...

더보기

후퇴는 없다, 쏘카 IPO 계속 추진

쏘카가 상장 추진에 대한 강력한 의지를 밝혔다. 쏘카는 3일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IPO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 날 쏘카 박재욱 대표는 “현재로서 상장 철회 계획은 전혀 없다”고 말했다. 올해 시장 전망이 어둡지만 계획에 변경은 없다는 의미다. 앞서 올해 상장 추진을 예고했던 기업 중 SK쉴더스, 원스토어, 올리브영 등은 계획을 철회한 바 있다....

더보기

[커머스BN] 컬리는 왜 추락하는(?) 온라인 뷰티시장에 들어가나

마켓컬리가 온라인 뷰티시장에 본격적인 출사표를 내밀었습니다. 마켓컬리를 운영하는 컬리는 뷰티 특화 버티컬 서비스 ‘뷰티컬리’를 프리 오픈한다고 지난 28일 밝혔습니다. 뷰티시장은 결코 만만한 시장이 아닙니다. 컬리뿐 아니라 올리브영, 무신사, 지그재그, 에이블리 등 다양한 버티컬 플랫폼과 쿠팡, 네이버 등 대형 이커머스사가 버티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더보기

[인터뷰] “애플 케어처럼 명품도 케어” 럭셔리앤올

국내 명품 시장 규모를 아시나요? 시장조사기관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2021년 대한민국 명품 시장 규모는 141억 6500억 달러, 한국 돈으로 약 17조원에 이릅니다. 코로나19로 인한 팬데믹 이후 보복소비가 증가했고 머스트잇, 트렌비, 발란 등 오프라인 고객 경험을 개선한 온라인 명품 플랫폼이 크게 성장한 결과죠. 그러나 여전히 수선, 보수, 리폼 등...

더보기

장소 선정부터 목표까지, 발란 커넥티드 스토어 다녀왔습니다.

온라인 명품 플랫폼 발란의 첫 오프라인 매장이 29일 문을 열었습니다. 위치는 여의도 IFC몰인데요. IFC몰 L2층으로 내려가 한 바퀴를 둘러보면 가장 힙해보이는 매장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발란의 첫 오프라인 매장 ‘발란 커넥티드 스토어’입니다. 발란의 설명에 따르면 ‘커넥티드 스토어’는 ‘온/오프라인 쇼핑의 장점만 연결해...

더보기

오아시스마켓, 풀필먼트 통해 새벽배송 대행 서비스 시작한다

오아시스마켓이 새벽배송 시장에서 입지를 확장한다. 오아시스마켓은 지난 26일 의왕 스마트 풀필먼트센터를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 오아시스마켓은 지금까지 성남 물류센터 하나로 수도권과 충청권 일부 지역에 새벽배송 서비스를 운영해왔다. 주목할 만한 점은 오아시스마켓이 풀필먼트(Fulfillment) 사업을 시작한다는 사실이다. 풀필먼트란 타업체에게 물량을...

더보기

[커머스BN] 왜 아마존은 5조원에 의료기업을 인수했을까

아마존이 39억달러에 의료기업 원메디컬을 인수했습니다. 향후 원메디컬 주주와 규제 당국의 허가를 받는다면 아마존의 이번 인수는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예정입니다. 그러나 아마존은 이커머스 기업입니다. 의료산업과의 접점이 낮아보이죠. 지난 세월 동안 아마존은 인수합병을 통해 나아갈 길을 직접 보여주었습니다. 아마존의 주요 인수건들을 살펴볼까요. 2017년...

더보기

[투자소식] 위메프 출신 박은상의 캐처스, 130억원 규모 시리즈 A 유치

C2M 커머스 스타트업 ‘캐처스(Kat cher’s)’가 130억원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했다. 캐처스는 위메프 출신 박은상 전 대표가 지난 2월 설립한 C2M(Customer to Manufacturer) 커머스 기업이다. 이 때 C2M은 플랫폼이 생산자와 소비자를 바로 연결하는 방식이다. 중간 유통단계를 줄여 기업 간 거래에서 가능한 수준까지...

더보기

카카오, 카카오모빌리티 지분 매각 유보

카카오가 카카오모빌리티 지분 매각을 유보한다. 카카오모빌리티 류긍선 대표는 25일 사내 공지에서 홍은택 각자대표에게 매각 논의를 유보하고 사회적 책임을 이행하는 방안에 대해 논의할 시간을 달라는 의견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또한 카카오노조에 따르면 류긍선 대표는 카카오 공동체얼라인먼트센터(CAC)에 카카오모빌리티 근로자 대표와 경영진으로 구성된...

더보기

[아이돌 좋아합니다] 구글 아트앤컬쳐 ‘방탄소년단 x 스트리트 갤러리’ 리뷰

아이돌과 팬 사이에 흐르는 가장 기본적인 감정이 무엇일까요? 아이돌을 좋아한 지 10년이 다 된 저는 항상 이 마음이 무엇일지 고민해왔는데요. 제 생각에는 아이돌과 팬의 관계는 항상 함께 할 순 없어도 서로를 위해 애정과 에너지를 나눈다는 일종의 파트너십 아닐까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서로에게 있어 소중한 날을 챙겨주는 것은 기본입니다. 팬들에게 소중한...

더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간단 설문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

          *표시가 된 필드는 필수 입력란입니다.

          Q. AAP와 관련하여 검토중이거나 진행중인 프로젝트가 있습니까? *

          Q. 프로젝트 진행 준비중이시라면 예상 시기는? *

          Q. 프로젝트에서 귀하의 역할은 무엇인가요? *

          Q. 프로젝트에 대한 예산은 편성되어 있습니까? *

          Q. 아카마이 영업대표가 어떤 방식으로 연락을 드리길 희망하십니까? (중복 선택) *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