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넷, 초개인화 AI 튜터 ‘아이런’ 론칭

휴넷(대표 조영탁)이 AI 튜터 ‘아이런’ 서비스를 론칭했다고 8일 발표했다. ‘iLearn(아이런)’은 ‘AI Learn, I Learn’의 의미를 담아, 인공지능과 학습자가 함께 협력하여 초개인화된 학습 경험을 제공해 개인의 성장을 돕는다는 의미를 담았다. 휴넷의 교육 빅데이터를 학습시켰다. 활용 대상은 휴넷의 빅데이터를 이용할 교육기관과 휴넷 교육 수강생들이다.

휴넷은 오픈AI의 ChatGPT와 아이런을 연계했다. STT(음성-텍스트 변환) 기술을 활용해 강의 영상과 자료 등을 지식 라이브러리로 재구축하고, 아이런 챗봇을 통해 학습자가 전문가와 대화하는 듯한 경험을 제공한다. AI 노트로 내용을 요약해주고, AI 튜터와 예상 질문과 답변을 주고받으며 핵심 내용을 파악해 교육 효과를 높일 수 있다. 학습 주제 관련한 외부 지식도 제공한다. 학습자와의 대화를 통해 개인 맞춤형 교육 과정도 추천해준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아이런은 학습자뿐만 아니라 교육 담당자의 업무 비서 역할도 수행한다. 교육 통계, 결과 분석 등이 포함된 AI 리포트 등 교육 담당자 전용 기능이 연내 업그레이드될 예정이다.

휴넷 관계자는 “AI 튜터 아이런은 휴넷의 교육 노하우와 생성형 AI의 결합으로, 학습자에게 개인 맞춤형 학습 서비스를 제공하고, 교육 효과와 업무 효율성을 향상시키는데 큰 기여를 할 것”이라며, “아이런은 학습을 거듭할수록 발전될 모델이라, 방대한 데이터를 기반으로 더욱 효과 높은 교육을 제공하도록 발전시켜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