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클레이브, ‘클라우드 서비스 바우처’ 공급기업 선정

아이클레이브가 2024년 중소기업 클라우드 서비스 보급 확산 사업 공급기업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 3일 밝혔다.

해당 사업은 수요기업으로 신청한 중소기업이 필요한 구독형 소프트웨어의 서비스 비용 80%를 정부지원금으로 도입 및 운영비를 지원받는 사업이다.

희망기업은 4월5일까지 ‘아이클레이브 홈페이지’ 또는 ‘클라우드 서비스 지원포털’을 통해 신청 가능하며 수요기업으로 선정되면 지원금 최대 1550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바우처 공급기업인 아이클레이브는 인사이트 마케팅 및 온라인업무자동화인 ‘RoboMD 배너진열‘을 수요기업에게 제공한다. 수요기업은 ‘RoboMD 배너 진열 ‘의 각 서비스인 ▲배너(생성AI 자동 제작, 노출 관리) ▲진열(운영 자동화, 구매 예측 추천)  ▲AI상품추천 이용료를 80%까지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최윤내 아이클레이브 대표는 “클라우드바우처 희망기업이 부담 없이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도록 전문적인 서비스 도입 안내와 사업 컨설팅을 함께 지원할 예정”이라며 “기업의 사업성장을 위한 기술파트너로 앞으로도 업무효율자동화와 매출효율을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수요기업은 해당 로보MD서비스외에도 고객상담, 협업툴, CRM, 글로벌 이커머스 마켓통합관리 등 다양한 공급기업서비스를 함께 선택해서 바우처로 2024년 한해 동안 이용료의 80%를 지원받을 수 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