웅진씽크빅, 웅진주니어 문학상 수상작 ‘퓨마의 돌’ 출간

웅진씽크빅(대표 이봉주)이 제14회 웅진주니어 문학상 수상작 ‘퓨마의 돌’을 출간했다고 1일 밝혔다. 전국 온오프라인 서점에서 구매 가능하다.

퓨마의 돌은 팬데믹 시대상을 ‘인간이 나무로 변하는 바이러스’라는 판타지적 요소로 그려냈다는 호평을 받으며 제 14회 웅진주니어 문학상 장편부문 우수상을 수상한 작품이다.

바이러스의 출현으로 맞게 된 위기 상황을 생생하게 묘사하고, 인류의 존재와 의미를 지구의 관점에서 조명했다. 아울러 과감한 연출을 통한 이미지 구성으로 이야기의 몰입도를 높인 점도 특징이다.

안경숙 웅진씽크빅 도서개발실장은 “평소에 깊게 생각하기 어려운 주제를 심도 있게 탐구할 수 있도록 안내하는 어린이 문학”이라며 “이야기에 몰입하며 긴 호흡으로 읽을 수 있는 작품인 만큼 아이들의 독서 습관 형성과 상상력 증진에도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웅진씽크빅은 한국 아동 문학계를 이끌 우수 작가와 작품을 발굴하기 위해 2007년부터 문학상 공모전을 실시하고 있다. 어워드 수상작은 단행본으로 출간되며, 현재까지 총 50여종의 작품이 종이책으로 발행됐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