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머스BN] 500만 발길 잡을까?, “스타필드 2.0” 스타필드 수원 이용법

가오픈 첫날부터 인파 몰려
“스타필드 2.0 시대 연다”
가족 친화+MZ세대+체험형 공간 

“저기 트레이더스 있는 곳이죠? 공사 되게 오래 했어요, 길도 다 새로 만들고. 동네 사람들도 기대가 좀 크고요.” 

24일 수원특례시 장안구 정자동 스타필드 수원 근처에서 마주친 주민에게 들은 이야기다.

오는 26일 정식으로 개장하는 스타필드 수원은 수원 지역 최대 복합쇼핑몰이다. 지하 8층~지상 8층 규모로 연면적 10만평에 달한다. 수원 120만 인구에 더해 인근 15km 내에 거주하는 500만 인구까지 끌어들이겠다는 목표 하에 만들어졌다. 

이틀 뒤 정식으로 문을 여는 스타필드 수원을 위해 신세계프라퍼티는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 수원시의 도움을 받아 스타필드 수원 앞 도로도 한 차선 넓혔으며, 인근 임시 주차장도 3곳을 마련해 셔틀버스도 운영한다. 방문자들의 편안함을 위해 모범운전자 안내인을 곳곳에 배치했다. 

그 덕분인지, 이미 가오픈한 이 날부터 인근 주민들의 발길이 잦았다. 1층 F&B 매장 관계자는 “가오픈 첫날 점심부터 이렇게 사람이 많을 줄 몰랐다”며 “주말이 기다려진다”고 웃음 지었다. 7층 메가박스에서 1만원에 판매하는 랜덤 박스부터, 각종 매장에서 오픈 기념으로 나눠주는 풍선까지. 방문객들의 손에는 물건이 한가득이었다.  

이번 스타필드 수원은 이전 스타필드와는 성격이 다르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스타필드 수원에 대해 “스타필드 2.0’ 시대를 연다”고 표현했다. 

먼저 기존 매장들을 뜻하는 스타필드 1.0은 가족 친화적인 근린형 쇼핑몰을 뜻한다.

반면 스타필드 2.0은 가족에 더해 MZ세대를 노린 도심형 쇼핑몰이다. 기존 스타필드 매장이 가족 친화적이었다면, 스타필드 수원은 MZ세대를 겨냥한 특화매장을 대폭 강화했다.

여기에는 수원의 특성도 반영됐다. 수원 지역은 3040 밀레니얼 육아 가정과 1020 세대의 비중이 높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젊은 세대가 선호하는 브랜드, 그리고 서울에서만 볼 수 있는 브랜드를 들이는데에 노력했다. 이영흔 스타필드 수원 점장에 따르면 스타필드 수원에 입점한 브랜드는 400여개, 이중 30%가 기존 스타필드에서 볼 수 없었던 최초 입점 매장이다.

스타필드 수원의 또 다른 특징은 ‘스테이필드(Stay Field)’라는 콘셉트로 꾸며졌다는 점이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스테이필드에 대해 “여유롭게 먹고 둘러보고 체험하며 일상의 즐거움을 발견하는 공간을 지향한다”고 설명했다.

즐길 거리, 뭐 있나요?

가장 눈에 띄는 건 스타필드 코엑스의 명물인 열린 문화 공간 ‘별마당 도서’이다. 수도권 매장 최초로 스타필드 수원점에 자리 잡았다.

스타필드 수원 내 별마당 도서관

4~7층에 걸쳐 22m 높이의 대형 서고인 별마당 도서관 인근에는 취향 공유 공간이 배치됐다. 스타벅스, 인크커피 등에 더해 유명 LP카페인 ‘바이닐 성수’도 별마당 도서관 옆에 ‘바이닐 스타필드 수원’ 매장을 열었다.

스타필드 수원점 내 인기 브랜드 매장. 왼쪽은 레어로우, 오른쪽은 LP카페 ‘바이닐 성수’의 스타필드 수원점 ‘바이닐 스타필드 수원’

특히 신세계프라퍼티는 서울, 특히 성수와 홍대 등 인기 지역에만 있던 브랜드 및 편집숍의 매장도 수원점으로 끌어들였다. 회사 관계자는 “서울에 갈 필요 없이 스타필드 수원 안에서 이 브랜드들을 모두 만날 수 있는 게 특징이다”고 설명했다. 축구 편집숍 ‘오버더피치’, 복합 편집숍 ‘로우로우’,도 스타필드 수원에 입점했다. 복합문화공간 ‘LCDC’과 ‘오롤리데이’의 행복큐레이션 편집샵 ‘해피어마트’도 수원점에 매장을 냈다.

또 수원 최초로 ‘H&MCOS’, 유니클로’, 유니클로’ 등 글로벌 SPA 브랜드 매장을 전부 유치했다. 일부 브랜드는 상반기 중 문을 열예정이다.

개장 첫날부터 많은 인파가 몰린 스몹. 기존 스포츠몬스터의 업그레이드 버전으로, 특히 1020세대가 찾는 모습이다.

신세계프라퍼티는 이번 스타필드 수원에서 기존 매장보다 한 단계 진화한 라이프 스타일 콘텐츠 공간들을 선보였다. 7층에 자리한 콩코드 피트니스 클럽과 취향 공유 플랫폼 ‘클래스콕’, 스포츠 콘텐츠가 가득한 스몹이 대표적인 예시다.

콩코드 피트니스 클럽. 멤버십제로 운영된다. 미디어GX, 수영장, 건식 사우나, 테니스코트 등이 있다. 6m에 달하는 층고와 전면 통창으로 개방감을 줬다.

콩코드 피트니스 클럽은 신세계건설 레저부문의 사업으로, 기존 피트니스 센터와 달리 높은 층고로 개방감을 줬다.  또 이전 매장과 달리 아쿠아필드와 피트니스를 결합했다.  또 러쉬가 러쉬 스파를, 안다르도 체험형 리테일 매장을 내놨다.

스타필드 수원의 F&B 매장은 3가지 콘셉트로 3개층에 걸쳐 자리했다. 1층 ‘바이츠 플레이스’, 2층 ‘고메스트리트’, 그리고 7층 ‘잇토피아(Eatopia)’다. 바이츠 플레이스는 성수, 한남의 디저트와 델리 매장이 들어서 푸드 편집숍 콘셉트를 지향한다면, 고메스트리트는 전문 식당가다. 또 7층은 놀이공간을 옆에 둔 캐주얼한 F&B 공간이다.

왼쪽은 1층에 자리잡은 달마시안, 오른쪽은 8층 펫파크 ‘스타가든’

국내 최초 반려견 동반 가능 복합쇼핑몰이었던 만큼, 펫 프렌들리한 공간도 늘어났다. 아예 8층 한 층이 펫파크 ‘스타가든’으로 꾸며졌으며, 무료로 이용 가능한 부스공간도 바로 옆에 마련했다. 프리미엄 펫 프렌들리 라이프스타일 스토어 ‘코코스퀘어’도 2월 중 오픈한다. 1층에는 애견동반 브런치 레스토랑 ‘달마시안’도 유통시설 처음으로 입점했다.

실제로 스타필드 수원에서 만난 방문객들은 모두 “오늘 하루로는 다 못 보겠다”고 말했다. 7층 식당에서 줄을 서고 있던 한 30대 여성은 “날이 추워서 애를 데리고 왔다”며 “너무 커서 일단 밥부터 먹으려고 한다”며 웃었다.

어떻게 둘러봐야 할까요?

여기부터는 콘텐츠 멤버십 ‘커머스BN 프리미엄’ 가입자를 대상으로만 공개됩니다. 가입은 네이버를 통해 하실 수 있습니다. 커머스BN은 콘텐츠를 기반으로 커머스 가치사슬을 연결하는 ‘비즈니스 네트워크’를 만들고, 콘텐츠를 통해 산업과 산업, 사람과 사람을 연결하여 시너지를 만들고자 합니다. 그 새로운 도전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AI 트랜스포메이션을 위한 리테일 테크는 무엇일까

– 리테일 & 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

리테일 산업은 이제 디지털 산업입니다. 온라인뿐 아니라 오프라인 기업도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지 않고서는 생존할 수 없습니다. AI 기술의 발달은 리테일 업계에 새로운 기회와 도전과제를 안겨주었습니다.

생성형 AI, 이커머스 쏠림, D2C 확장, 오프라인 매장의 폐점, 경기 침체, 늘어만 가는 배송 수요 등의 많은 변화 속에서 리테일과 물류, 커머스 업계는 디지털 없이는 변화에 대처할 수 없음을 알고 있습니다.

이에 바이라인네트워크는 리테일&로지스 테크 컨퍼런스 2024를 개최합니다. 리테일과 물류 기업이 어떻게 AI와 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있는지, 디지털 혁신을 위해 필요한 기술과 활용사례는 무엇인지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입니다.

  • 일시: 2024년 3월 7일(목) 9:00 ~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테헤란로7길 22 ST Center (과학기술컨벤션센터) 지하 1층 대회의실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