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어떤 성향일까?… 슬랙이 말하는 업무 페르소나 5가지

세일즈포스의 슬랙(Slack)이 직장인들을 업무 성향에 따라 5가지 페르소나로 분류하고, 일하는 방식과 신기술 도입에 대한 인사이트를 포함한 연구조사 결과를 12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시장조사기관 유고브(Yougov)와 협력해 한국을 비롯해 미국, 영국, 프랑스, 독일, 인도, 일본, 호주, 싱가포르 등 9개 시장 1만 5000명 이상의 사무직 직장인들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응답자들의 업무 및 소통 방식과 신기술 도입에 대한 인식을 조사한 결과 ▲탐구형(30%) ▲자율형(22%) ▲사교형(22%) ▲문제해결형(16%) ▲표현형(10%) 등 5가지 유형의 페르소나와 그에 따른 업무 방식이 확인됐다.

가장 다수를 차지한 ‘탐구형(30%)’은 호기심이 강하고 결과지향적인 성향을 지닌 유형이다. 정보 탐색에 가장 능하고 사내에서 일어나는 일을 가장 잘 알고 있는 유형으로 나타났다.

탐구형의 93%가 스스로를 체계적인 사람이라고 응답했고, 91%는 문제를 스스로 주도적으로 해결하는 것을 선호한다고 답했다. 탐구형의 53%는 목적의식과 직업 안정성에 의해 움직이며, 대면 커뮤니케이션 방식을 선호하는 유형에 해당했다.

‘자율형’은 외향적이고 친화력이 뛰어나며 원격 또는 비대면 관계를 선호하는 유형이다. 이들은 업무의 가장 중요한 요소로 유연성(64%)과 함께 스케줄에 따른 유동적인 장소 근무(53%) 등을 꼽았다. 또한 자율형의 89%가 업무 상 외근을 한다고 응답했는데 이는 전체 조사 대상자의 외근자 비율(64%)을 크게 웃도는 수치다.

또한 자율형의 81%가 스스로 적응력이 뛰어나다고 설명했다. 새로운 장소에서 근무할 가능성이 28%로, 전체 응답자 수치 11% 대비 가장 높은 유형이었다.

‘사교형’은 대화에 능통하고 커뮤니케이션을 매우 중시하는 유형이다. 협업 능력이 뛰어나고 메모를 생활화해 동료들에게 적절한 정보를 제공한다. 사교형의 67%가 본인이 외향적인 사람이라고 답했으며 78%의 응답자가 직장 동료와 친구가 될 수 있다는 데 동의했다.

사교형은 영국(27%), 미국(26%), 독일(26%) 등의 국가에서 더 흔하게 나타났으며, 한국(18%)과 일본(15%)에서는 그 비율이 상대적으로 낮았다. 사교형은 전체 응답자 중 대면 커뮤니케이션에 대한 가장 높은 선호도(73%)를 갖고 있었다.

‘문제해결형’은 업무의 자동화와 효율을 추구하는 유형이다. 단순 반복적인 업무를 싫어하고 업무 효율을 높일 수 있는 도구와 방법에 관심이 많다. 문제해결형 중 92%가 스스로를 얼리 어답터라고 설명했으며 77%가 인공지능(AI) 기술이 매우 흥미롭다고 답했다. 실제 AI 활용 비율도 37%로, 전체 5가지 유형 중 두번째로 높았다.

문제해결형은 인도 (23%), 한국 (22%), 일본 (20%), 그리고 싱가포르 (20%)에서 주로 발견할 수 있었고, 영국 (11%), 미국 (10%)에서는 상대적으로 적게 나타났다.

‘표현형’은 자신만의 개성으로 편한 커뮤니케이션을 선호하는 유형이다. 업무 중 이모티콘, 이미지, 밈 등을 활용하는 비율이 72%로 전체 유형 평균인 29%보다 훨씬 높았다. 표현형의 46%는 직장 내 소통이 재밌고 가벼워야 한다고 답했다. 해당 유형은 주로 ▲인도(21%) ▲한국(15%) ▲싱가포르(21%)에서 많이 나타났다, 반대로 영국(7%)·프랑스(7%)·독일(6%)은 상대적으로 낮은 비율을 보였다.

사무직 직장인들의 업무 유형, 성격, 나이 등에 따라 AI와 신기술을 바라보는 견해에도 차이가 있었다. 문제해결형의 46%, 표현형의 41%가 AI 활용이 업무 생산성을 향상시킨다고 생각하고 있으며, 이는 두 유형 모두 각각 48%의 응답자가 AI에 특히 흥미를 느끼는 비율로 이어져 긍정적인 견해로 나타났다.

슬랙은 이번 연구 결과 대부분의 팀은 다양한 페르소나가 모여 있으므로 가장 적합한 업무 환경과 커뮤니케이션 방식에 대한 조정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특히 AI와 같은 신기술을 도입할 때는 각각이 가진 견해를 존중하고 다양한 요소들을 고려한 업무 환경을 구축해야 한다는 게 슬랙의 설명이다.

크리스티나 잰저(Christina Janzer) 슬랙 리서치 및 애널리틱스 부문 수석 부사장은 “유연한 플랫폼을 통해 각자의 고유한 강점을 발휘하도록 하여 업무 생산성을 높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슬랙은 누구나 쉽게 소통하고 협업하며 자동화 기술을 혁신할 수 있는 유연한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컨퍼런스]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2024년 5월 29일 오후 13:00 ~ 18:00


[무료 웨비나] 생성형 AI 기반 혁신의 성공을 위한 API 관리 및 통합 솔루션

2024년 5월 22일 (수) 14:00 ~ 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