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SA, 사회적 배려대상자·사회초년생에게 SW 경력 등록 수수료 지원

한국소프트웨어산업협회(KOSA)는 창립 35주년을 맞아 1일부터 올해 말까지 사회적 배려 대상자와 사회초년생을 대상으로 소프트웨어(SW) 기술자 경력 등록 수수료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SW기술자 경력관리는 SW진흥법에 따른 기술자격 또는 학력·경력을 갖춘 SW기술자들의 권익 보호를 위한 제도다. 현재 22만여명의 SW기술자와 1만5000여 기업이 해당 제도를 활용한다.

이번 수수료 지원은 사회·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청년들과 사회적 배려 대상자를 지원해 SW인력 부족을 해소하고 청년일자리를 창출하자는 취지다.

SW기술자 조건에 부합하는 사회적 배려 대상자에는 수수료 전액을 지원한다. 고등학교 이상 졸업 후 3년을 경과하지 않은 미취업자와 청년사병은 60%를 지원한다.

조준희 KOSA회장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SW기술자들과 청년들이 부담을 덜고 경력관리를 할 수 있도록 이번 제도를 시행한다”며 “앞으로도 협회는 ESG활동으로 디지털 미래인재 양성을 위한 투자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진호 기자>jhlee26@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