뤼튼, 누적 가입자 100만명 돌파… AI 포털 서비스 본격화

인공지능(AI) 포털 서비스 기업 뤼튼테크놀로지스(뤼튼, 대표 이세영)가 누적 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뤼튼은 지난 1월 AI 채팅 형식의 정식 서비스를 개시한 지 7개월여 만에 누적 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했다. 지난 3월에 누적 10만명, 5월 30만명을 기록한 후 증가세가 더 가팔라져 이달 초 100만명을 넘겼다. GPT-4와 PaLM 2 등 초거대언어모델(LLM)을 무제한 무료 제공하고, 누구나 편하게 AI툴을 제작하는 뤼튼 스튜디오를 선보이며 가입자가 빠르게 늘었다. 뤼튼은 지난 4월 ‘뤼튼 2.0’ 선언으로 AI 포털 기업 비전을 선포하며 AI 대중화에 나설 것을 밝힌 바 있다.

가입자 100만명을 돌파한 뤼튼은 ▲개인 AI 에이전트 ▲메인화면 전면 개편 ▲플러그인 ▲뤼튼 개발자 센터 등 신규 서비스를 대거 업데이트했다. 뤼튼은 AI 포털 서비스를 본격화하고 더 많은 이용자들에게 AI 경험을 적극적으로 전파해 나갈 계획이다.

개인 AI 에이전트는 단순한 생성을 넘어 이용자 각자의 목적 달성을 돕기 위해 스스로 계획 수립과 실행까지 진행하는 자율 맞춤형 서비스다. 이용자가 원하는 국내외 경제 뉴스를 자동 선별, 요약, 분석해 매일 제공하는 ‘데일리 경제 뉴스 리포트’를 시작으로, 스포츠, 쇼핑, 지식 등 다양한 분야의 AI 에이전트를 속속 선보일 예정이다.

새롭게 개편된 뤼튼 앱 메인화면은 채팅창 위주로 구성됐던 기존과 달리 ‘영어학습’, ‘명언’, ‘운세’, ‘뉴스’ 등 AI와 결합된 다양한 콘텐츠를 전면 배치했다. 앱 개편과 함께 선보인 결혼 이상형 프로필 생성 서비스인 ‘우쥬메뤼튼’은 하루 생성 숫자가 약 1000건에 육박하는 등 이용자들의 좋은 반응을 받고 있다.

지난달 말 오픈베타 서비스를 개시한 플러그인은 LLM 학습 데이터에 국한된 기존 생성 한계를 극복한다. 외부 기업/기관의 데이터 API를 LLM과 연계해 이용자에게 보다 풍부하고 활용성 높은 정보를 제공한다. 쇼핑, 여행, 맛집, 건강, 구직, 논문, 미용 시술, 법률, 숙박 등의 다양한 플러그인 서비스를 뤼튼 앱에서 이용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뤼튼 개발자 센터는 외부 기업/기관이 LLM을 이용해 자체 서비스를 확장할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다. 외부 개발자가 뤼튼이 제공하는 LLM 기반으로 고성능 AI 어플리케이션을 자체 구축할 수 있도록 뤼튼이 지원한다.  뤼튼은 이들의 LLM 활용을 위한 내부 도구 관리 및 모니터링, 프로덕션 및 비용 최적화를 도움으로써 생성 AI 생태계 확장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뤼튼 이세영 대표는 “100만명을 넘어 더 많은 사람들이 생성 AI를 경험할 수 있도록 서비스 고도화에 한층 집중할 계획”이라며 “AI 생태계 중심이 되는 넥스트 포털로서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