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3544 겨냥 패션 버티컬 플랫폼 ‘셀렙샵’ 출시

CJ ENM은 오는 9월 3544 여성을 위한 패션 전문 플랫폼 ‘셀렙샵(CELEBSHOP)’을 공식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현재는 라이트앱 버전으로 운영 중이다.

셀렙샵은 글로벌 브랜드 하우스 콘셉트로  국내외 디자이너 브랜드와 해외 명품 브랜드를 선보이고자 한다. 회사는 제각기 다른 연령대를 타깃한 패션 버티컬 플랫폼 중 3544세대에 집중된 패션앱은 부재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또 셀렙샵이 까다로운 취향을 지닌 밀레니얼 세대 여성을 위해 라이징 브랜드부터 희소성 높은 단독 상품 등 실시간 구매 데이터를 활용한 최적화된 큐레이션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용자는 셀렙샵 앱 내에서 두 가지 플랫폼을 이용할 수 있다. 국내 디자이너 브랜드는 셀렙샵 플랫폼에서, 해외 디자이너 및 명품 브랜드는 바니스 뉴욕 플랫폼에서 구매 가능하다. CJ ENM은 지난해 10월 뉴욕 프리미엄 패션 편집숍 바니스 뉴욕의 국내 패션 사업 운영 독점 라이선스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또 숏폼 콘텐츠로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커스텀 브랜드관을 통해 브랜드의 색채를 보여줄 수 있는 셀렙샵 오리지널 콘텐츠를 선보인다스타일링시즌 테마 쇼케이스 등 브랜드의 세계관을 비롯해 소재 및 패턴상품 정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제품의 디테일을 생생하게 만나볼 수 있다.

 CJ ENM 커머스부문 황예나 패션 신사업 담당은 “3544 여성들은 패션 트렌드에 민감하게 반응할 뿐만 아니라 브랜드 스토리고급스러운 소재디테일 등 패션 본연의 가치에 집중하는 경향을 보인다 “셀렙샵만의 크리에이티브를 선보이며 고객들의 감성과 수요를 충족시킬 수 있는 상품과 콘텐츠로 차별화된 플랫폼 이미지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