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드메이드 마켓 아이디어스, 운영 정책 강화…판매 기준 개정

제작 과정 허위 기재 및 사입 제품 등 부적합 상품 판매 시 처벌
위반 적발 시 해당 상품 구매자에게 대금 전액 반환 및 퇴점 처리

국내 최대 핸드메이드 마켓 플랫폼 ‘아이디어스’를 운영하는 (주)백패커(대표 김동환)가 아이디어스의 운영 정책을 강화하고 작가들의 작품 판매 기준을 개정한다고 22일 밝혔다.

아이디어스는 핸드메이드 작품 판매의 핵심 가치를 지키고 소비자들이 믿고 구매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자 정책을 개정했다.

이번에 개정된 아이디어스 정책은 ▲타 업체 구입 제품 판매 ▲제작 과정 허위 기재 ▲판매 부적합 상품 등록 및 판매에 대한 금지 조항 세분화 ▲작가(판매 회원) 등록 시 허위 자료 제출 방지를 염두에 두고 마련됐다.

아이디어스는 오는 9월부터 판매 부적합 작품에 대한 심사 기준을 보다 엄격하게 적용한다. 운영 정책을 위반이 의심되는 작가는 소명 자료 제출이 요구되며 제작 및 디자인 등에 대한 현장 실사가 진행, 위반 사실 적발 시 즉각 작품 판매 중지와 함께 구매 고객들에게 구매 대금 전액을 환불하고 지체없이 퇴점 조치된다.

아이디어스는 이달 말까지 작가 회원들을 대상으로 운영정책 강화 내용을 안내하고, 내달 3일까지 강화된 기준에 맞춰 작품을 변경할 수 있도록 적응기간을 가질 계획이다. 이후 기준 미달 작품에 대해서는 페널티를 부여하는 등 제재 조치를 진행한다.

백패커 김동환 대표는 “손수 수공예품을 만드는 창작가들과 작가를 믿고 작품을 구매하는 소비자들 모두를 보호하기 위한 조치이다”며 “아이디어스가 추구하는 핸드메이드 산업의 가치를 지키고 작가와 소비자 모두 동반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기 위해 힘쓸 것”이라 전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