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컴플릿, ‘크루세이더 퀘스트’ 유지 보수 형태로 서비스

“서비스 지속 위한 유저 확보와 수익성 개선 쉽지 않아”
편의성 개선해 계속 서비스하되 신규 콘텐츠 사실상 중단

로드컴플릿(대표 배정현)은 모바일게임 ‘크루세이더 퀘스트’의 서비스를 10월 초의 에필로그(가칭) 업데이트를 마지막으로 유지보수 형태로 전환한다고 26일 밝혔다.

크루세이더 퀘스트는 9년간 인기리에 서비스된 로드컴플릿과 NHN의 게임 프로젝트다. 당초 시즌3 업데이트를 계획 중이었지만, 고품질을 유지하며 업데이트를 지속하기는 어렵다는 판단 아래 오는 10월 5일, ‘에필로그’ 콘텐츠를 마지막 업데이트로 개발 방향을 변경하게 됐다고 밝혔다.

양사는 유저들이 현재 우려하고 있는 ‘서비스 종료’는 사실과 다르다고 공식 발표했다. 에필로그 업데이트 이후에도 크루세이더 퀘스트는 계속 서비스되며, 에필로그 콘텐츠에 앞서 9월 7일 도입을 목표로 현재까지 출시된 콘텐츠를 보다 간편히 플레이할 수 있는 업데이트를 진행해, 신규 유저들이 게임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게임성을 한층 개선할 예정이다.

배정현 대표는 “매우 중요한 사안인 만큼 준비를 거쳐 정식으로 안내해 드리려던 와중에 비공식 경로로 관련 현황이 먼저 알려져 게임을 아껴준 유저분들에게 혼란을 드려 죄송하다”며 “마지막 업데이트 이후에도 서비스는 유지되며 계속 플레이를 할 수 있다. 기존의 정기적인 이벤트도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NHN과 협의 중이다”고 밝혔다.

로드컴플릿 측은 서비스 축소의 이유로 유지보수 및 수익성 개선의 어려움을 설명했다. 크루세이더 퀘스트의 서버 엔진이 10년 전 기술로 유지보수가 무척 까다롭고 해당 기술을 갖춘 인력 채용도 원활하지 않은 점을 토로했다. 실제로 1년 가까이 해당 포지션의 엔지니어를 찾았으나 실패했고, 현재는 난이도가 있는 콘텐츠 개발이 어려운 상황이라고 전했다.

회사에 따르면 2020년 이후로 서비스 적자가 계속되면서 이를 타파하기 위해 작년 말엔 퍼블리셔인 NHN과의 협의를 통해 마케팅과 운영 인력을 인계받는 등 30여명의 개발팀 규모로 가능한 다양한 개선을 적극 시도했다. 한때 업데이트 지속을 전망했으나, 서비스 노후화와 최근 게임시장의 마케팅 비용 상승으로 인해 서비스 지속을 위한 필수 유저 규모를 유지하기 매우 어려운 상황임을 2분기에 확인했다.

공식 카페 공지문을 통해 앞으로의 크루세이더 퀘스트 상세 업데이트 계획도 공개했다. 8월에는 경매 이벤트와 빠른 전투 기능 ‘토벌’, 여신 일러스트 화풍이 추가되며, 모든 하슬라의 숨겨진 용사 계약서가 계약 메뉴에 상시 오픈되는 등 신규 기능과 편의성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아울러 8월 말에는 석양의 무법자 이벤트, 리더의 품격 테마 용사 ‘천마’, ‘밀라디’ 출시 및 여름 이벤트로 준비했던 보상과 일부 이벤트도 상시 오픈할 계획이다.

배정현 대표는 “크루세이더 퀘스트는 2014년 출시 이후 지금까지 9년간 서비스해 온 게임으로, 로드컴플릿과 NHN 양사 모두 깊은 애정을 가지고 있다”며 “이번 결정이 저희에게도 매우 어려웠고 마지막까지 고민이 되었다. 하지만 갑작스러운 서비스 종료보다는, 제대로 콘텐츠를 마무리 짓고 오랜 기간 크루세이더 퀘스트를 사랑해주신 유저들이 언제든 다시 플레이해 보실 수 있게 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결론 내렸다”고 설명했다.

한편, 로드컴플릿 측은 오랜 시간이 지나도 크루세이더 퀘스트의 추억과 함께할 수 있도록 ‘공식 OST’ 제작을 준비할 계획이다. 음반은 별도로 판매되지 않고, 9년 동안 제작된 음원을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들을 수 있도록 할 방침이라고 마무리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컨퍼런스]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2024년 5월 29일 오후 13:00 ~ 18:00


[무료 웨비나] 생성형 AI 기반 혁신의 성공을 위한 API 관리 및 통합 솔루션

2024년 5월 22일 (수) 14:00 ~ 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