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분의일, 온도 자동조절 스마트 매트리스 ‘슬립큐브’ 출시

수면 전문 브랜드 삼분의일이 인공지능(AI) 기반으로 수면 최적 온도를 제공하는 스마트 매트리스, ‘슬립큐브’를 출시했다고 10일 밝혔다.

‘슬립큐브’는 이용자가 별도의 기기 착용 없이 침대에 누우면 수면 센서가 사용자의 호흡수를 측정해 수면 상태를 파악하고, 잠들고 일어나기까지 전 수면 과정에 걸쳐 최적의 온도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만들어졌다. 매트리스 표면온도를 20도에서 40도까지 자동 조절해 사용자의 체온을 수면 단계에 맞게 변화시켜 수면 효율성과 전반적인 수면의 질을 개선하는 것이 핵심이다.

삼분의일 측은 수면을 개선하는 핵심적인 트리거와 해법을 ‘온도’에서 찾았다고 설명한다. 보통 사람의 체온은 잠이 들기전에는 낮아지고 반대로 잠에서 깨어나는 기상 시점에는 체온이 높아진다. 반면, 수면장애를 앓는 사람들은 체온의 변화가 수면과 기상단계에 일치하지 않는다. 이런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슬립큐브는 잠들기 직전 매트리스 표면온도를 내리면서 체온을 낮춰 빠르게 잠들게 하고, 기상 시점에는 매트리스 표면온도를 서서히 올리면서 체온을 높여 개운하게 일어날 수 있게 제품을 고안했다.

슬립큐브는 사용자의 수면 데이터를 클라우드에 전송하고 수면 온도관리 기술의 핵심 역할을 하는 하드웨어와 매트리스 표면온도를 관리하는 매트리스 커버, 전용 소프트웨어 애플리케이션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매트리스 커버안에는 수면센서가 있어 사용자의 수면 데이터, 즉 수면 단계와 총 수면 시간을 모니터링 한다.

이 모든 수면 데이터는 와이파이를 통해 클라우드 서버로 전송된다. 이를 AI가 매일 밤 학습해 개인화된 수면 알고리즘을 생성하고, 전 수면 과정에 걸쳐 최적의 수면 온도를 찾아 자동으로 조절한다. 사용자는 아침마다 지난밤 AI가 학습한 수면 결과 보고서를 스마트폰 전용 앱으로 확인할 수 있다.

삼분의일 전주훈 대표는 “슬립큐브는 사계절이 있는 국내 시장에 꼭 필요한 온도 조절 수면 개선 기술 제품”이라며 “수면 장애가 있거나, 수면 효율성을 높여 하루의 생산성을 높이고자 하는 사람들 모두를 만족시키는 제품이 될 거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남혜현 기자> smilla@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클라우드 보안 & 제로트러스트 컨퍼런스 2024

바이라인네트워크는 올해 두드러진 사이버위협 트렌드, 클라우드 보안을 제대로 구현하는 방법과 기술을 알아보는 클라우드 보안 전문 컨퍼런스를 올해로 네번째로 개최합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보다 간소화된 방식으로 보안을 강화하고, 그 보안 수준을 유지할 수 있는 방안을 살펴봅니다. 아울러 원격 업무 환경 시대에 맞는 보안모델로 부각된 제로트러스트(ZeroTrust) 와 이를 구현하는 다양한 기술 방안, 시큐어액세스서비스 엣지(SASE), 폭발적인 변화를 부르는 AI 시대 진화된 위협 환경과 보안 방안 등을 포괄적으로 다룰 예정입니다.

  • 일시: 2024년 7월 4일 오전 9:50 ~ 오후 6:00
  •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13 양재 엘타워 6층 그레이스홀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