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캣, ‘쇼핑몰 배너 일괄 자동제작’ AI 서비스

광고 영상을 자동생성하는 서비스 브이캣(대표 정범진)이 ‘배너이미지 자동제작’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해당 서비스 이용자는 디자이너가 아니더라도 자사의 쇼핑몰 전용 배너는 물론 구글, 인스타그램, 네이버, 카카오 등 광고 지면에서 활용할 수 있는 제품 이미지까지 한 번에 제작할 수 있다. 광고할 제품의 상세페이지 주소를 입력한 뒤 필요한 이미지 크기만 선택하면 된다. 수초 내 제품명, 할인율과 같은 정보를 입력해 다수의 이미지를 일괄 제작할 수 있다.

‘다수 크기 일괄제작’ 기능의 핵심은 버튼 클릭 한 번으로 수정 사항을 모든 크기에 자동 적용하는 것이다. 브이캣은 ‘스타일싱크’ 라고 불리는 이 기능에 기술 특허를 획득했다. 해당 서비스는 공식 출시 전 롯데온, G마켓, 아모레퍼시픽과 같은 대표 온라인 커머스 플랫폼 사와 연이어 장기 연동 계약을 맺으며 사용성을 입증했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정범진 브이캣 대표는 “배너이미지 자동제작 서비스는 디자이너가 디자인에만 집중할 수 있는 자동화된 작업 환경을 제공한다”며 “위치가 정해져 있는 브랜드 로고와 제품 이미지 삽입 및 제품 누끼(배경이미지 제거) 등의 단순 반복 작업을 최소화하기 위한 기능을 갖췄다”고 설명했다.

정 대표는 “브이캣은 디자인 전문인력이 아니어도 누구나 AI로 고품질의 마케팅 소재를 제작할 수 있는 협업 도구로서 기능을 지속 고도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클라우드 보안 & 제로트러스트 컨퍼런스 2024

  • 일시: 2024년 7월 4일 오전 8:40 ~ 오후 6:00
  •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13 양재 엘타워 6층 그레이스홀

[무료 웨비나] B2B기업, AI 시대 어떻게 고객을 발굴할 것인가?

  • 정민아 <하룻밤에 읽는 B2B 마케팅> 저자
  • 2024년 7월 9일 14:00~15:0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