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초기 사업자 위해 6년간 1060억원 지원

네이버가 초기 스마트스토어 창업자 대상으로 수수료와 마케팅 비용을 지원하는 ‘스타트 올인원 프로그램’을 통해 6년간 총 1060억원의 자금을 지원해 SME(중소기업)의 디지털 전환을 돕고 사업 성장을 지원해왔다고 19일 밝혔다.

‘스타트 올인원 프로그램’은 2016년부터 시작한 ‘프로젝트 꽃’을 통해 운영하고 있는 초기 SME 지원 정책이다.

네이버는 창업 후 초기 6개월을 넘어서면 사업 이탈률이 6분의 1로 줄어드는 스마트스토어 사업자의 성장 데이터 기반으로, 창업 초기 SME 대상으로 자금을 지원하는 등 자생력을 키울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표적인 스타트 올인원 정책으로는 수수료를 지원하는 ‘스타트제로수수료’와 검색광고 및 마케팅 비용에 활용할 수 있는 ‘성장지원포인트’가 있다.

지난 2019년 시작한 스타트제로수수료는 1년간 순 결재액 500만원에 대한 주문관리 수수료와 네이버 안에서 발생하는 매출연동 수수료를 6개월간 지원하는 제도다. 이 때 매출연동 수수료란 스마트스토어 상품을 네이버쇼핑 서비스에 노출하도록 연동시킨 뒤, 해당 서비스 유입으로 상품 주문 및 판매가 발생할 때 부과되는 유입 수수료다.

성장지원포인트는 SME의 성장 단계별로 검색광고와 마케팅 비용을 지원하는 제도로 지난 2017년 도입됐다.

한편 네이버는 SME 관련 지원을 확장하고 있다. 지난 2020년 12월 시작한 ‘스마트스토어 빠른정산’은 집화처리 다음 날 100% 정산을 제공한다. 네이버는 지난 3월까지 누적 기준 대금 21조 5천억원을 무료로 선정산했으며 빠른정산을 경험한 사업자 중 영세∙중소 사업자 비중은 85%에 이른다고 전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클라우드 보안 & 제로트러스트 컨퍼런스 2024

바이라인네트워크는 올해 두드러진 사이버위협 트렌드, 클라우드 보안을 제대로 구현하는 방법과 기술을 알아보는 클라우드 보안 전문 컨퍼런스를 올해로 네번째로 개최합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하이브리드·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 보다 간소화된 방식으로 보안을 강화하고, 그 보안 수준을 유지할 수 있는 방안을 살펴봅니다. 아울러 원격 업무 환경 시대에 맞는 보안모델로 부각된 제로트러스트(ZeroTrust) 와 이를 구현하는 다양한 기술 방안, 시큐어액세스서비스 엣지(SASE), 폭발적인 변화를 부르는 AI 시대 진화된 위협 환경과 보안 방안 등을 포괄적으로 다룰 예정입니다.

  • 일시: 2024년 7월 4일 오전 9:50 ~ 오후 6:00
  • 장소: 서울 서초구 강남대로 213 양재 엘타워 6층 그레이스홀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