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위즈, 日 유명 택틱스게임 ‘천계 패러독스’ 국내 퍼블리싱 계약

네오위즈(공동대표 김승철, 배태근)가 모바일게임 ‘천계 패러독스(Tenkei Paradox)’의 국내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오는 하반기 내 국내 사전예약 예정으로 출시일은 미정이다.

‘천계 패러독스’는 일본 게임 개발사 엑스노아(EXNOA, 대표 무라나카 유우스케)와 KMS(대표 카지와라 켄타로)가 공동으로 개발한 모바일 3D 택틱스(전술) 역할수행게임(RPG)이다. 신이 만든 불합리한 ‘천계’로 인해 ‘재앙의 인도자’로 지목된 주인공이 기억을 잃은 소녀 ‘마카롱’과 만나 모험을 시작하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고품질의 3D일러스트로 표현된 귀여운 캐릭터들과 함께 대전(PVP), 몬스터 육성, 각종 이벤트 등 전략적인 스킬을 필요로 하는 다양한 콘텐츠들이 특징이다. 지난해 4월 일본 정식 출시 후 4개월 만에 누적 다운로드 수 100만을 돌파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김승철 네오위즈 공동대표는 “독특한 스토리와 함께 검증된 흥행성을 보유한 IP를 국내 이용자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국내 이용자들에게도 사랑받는 게임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이대호 기자>ldhdd@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