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행, 기준금리 3.50% 동결

한국은행의 금융통화위원회(금통위)가 다음 통화정책방향을 결정할 때까지 기준금리를 현 수준(3.50%)으로 유지하기로 했다고 11일 밝혔다. 

금통위는 인플레이션 둔화 속도금융안정 상황과 여타 불확실성 요인의 전개 상황을 점검하면서 추가 인상 필요성을 판단해 나가는 것이 적절하다고 판단했다.

국내 경제 흐름은 아직까지 부진한 편이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국내경제의 경우 소비가 지난해 4분기 부진에서 다소 회복되는 모습을 보이다가 IT 경기부진 심화로 수출이 큰 폭의 감소세를 이어가면서 성장세 둔화가 지속됐다고용은 전반적으로 양호한 상황이지만 경기 둔화로 취업자수 증가폭 축소가 이어졌다

앞으로 국내경제에 대해 한국은행은 글로벌 경기 둔화그간의 금리인상 영향 등으로 상반기까지 부진한 성장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했다. 다만하반기 이후에는 IT 경기부진 완화중국경제 회복의 영향 등으로 점차 회복될 것으로 예상된다. 올해 성장률은 지난 2월 전망치(1.6%)를 소폭 하회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전망의 불확실성이 높은 상황이다.

금통위는 앞으로 성장세를 점검하면서 통화정책을 운용해 나갈 계획이다. 금통위는 “물가안정에 중점을 두고 긴축 기조를 상당기간 이어가면서 추가 인상 필요성을 판단해 나갈 필요가 있다”며이 과정에서 인플레이션 둔화 속도성장의 하방위험과 금융안정 측면의 리스크그간의 금리인상 파급효과주요국의 통화정책 변화 등을 면밀히 점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홍하나 기자>0626hhn@byline.network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