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이드, 적자전환…작년 영업손실 806억원

위메이드가 지난해 적자전환을 했다. 회사 측은 인건비 증가, 금융자산 평가, 처분 손실이 적자전환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위메이드는 15일 연간 실적발표 컨퍼런스 콜을 통해 2022년 연간 매출액이 전년대비 37% 상승한 약 4586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영업손실은 약 806억원, 당기순손실은 약 1239억원으로 적자전환했다.

위믹스의 2022년 실적

지난해 실적과 관련해 회사 측은 “미르4 글로벌과 미르M 국내 출시 등의 영향으로 매출이 올랐으나, 금융자산 성과 손실 인식 기저효과 등으로 이익은 감소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 적자전환과 관련해 회사 측은 사업 확장에 따른 인건비, 지급수수료 등 비용 전반이 증가한 것이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당기순이익 적자전환에 대해선 공정가치 측정 금융자산 평가 및 처분손실이 반영된 것이 견인했다고 덧붙였다.

4분기 기준으로도 회사는 약 244억원의 영업손실, 약 126억원의 당기순손실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적자전환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지난해 벌어진 모든 일과 좋지 않은 재무실적에 사과한다”며 “2023년은 그동안의 쌓아올린 사업의 성과를 내는 해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올해 회사의 키워드로 ▲롤업(Rollup, 확장) ▲안티프레질(Antifragile, 부서지지 않는) ▲투명성을 제시했다.

블록체인에서 롤업은 여러 트랜잭션을 모아 하나의 데이터로 만들어 이를 메인넷에 올리는 것을 의미한다. 위믹스가 이 키워드를 내세운 것은 디지털 이코노미 플랫폼으로 나아가겠다는 의미다.

장 대표는 “올해는 미르4와 미르M의 성공을 잇는 블록체인 게임을 선보이고 인터게임 이코노미를 고도화해서 질적으로 성장하는 한해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인터게임 이코노미란, 게임과 게임의 경계 없이 거래가 가능한 경제 구조를 말한다.

또 프로토콜 기반의 경제 공동체인 다오(DAO)와 탈중앙화금융(디파이,Defi) 서비스 위믹스 파이를 통해 새로운 디지털 이코노미를 구축할 계획이다. 현재 회사는 위믹스의 총 발행량을 지속적으로 감소하고 있다.

장 대표는 “위메이드는 지난해 크립토 윈터 속에서 다양한 시련을 겪었고, 이를 기회로 활용해 기술적 사업적 역량을 키워냈다“며 “불확실한 산업 속에서 ‘안티프레질’한 능력은 목표를 이루게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블록체인 상에서 무언가를 몰래한다는 건 불가능하다“며 “내가 기부한 돈이 어떻게 쓰이는지 등 이해관계자가 (돈의) 쓰임을 언제든지 확인할 수 있는 투명 경제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그러나 올 1분기까지 100개의 게임을 온보딩하겠다는 계획에 대해선 회의적인 입장을 보였다. 장 대표는 “구체적인 숫자를 제시한 건 플랫폼이 고도화되기 위해 양적인 측면이 중요하기 때문이었다“면서도 “올 1분기까지 그 숫자를 다 채우지 못할 것 같다“고 일축했다.

한편, 위메이드는 지난달 17일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비트마트’에 위믹스를 상장한 바 있다. 이어 15일 브라질 로컬 가상자산 거래소 ‘메르카도 비트코인’에도 위믹스를 신규 상장했다고 밝혔다.

위메이드 관계자는 “위믹스를 브라질 현지 통화인 레알화(Real)로 거래할 수 있어, 브라질 내 거래 편의성이 향상됐다“며 “위믹스 플레이 이용자가 많은 브라질에서 미르4, 미르M 등 블록체인 게임과 위믹스 플레이 플랫폼 활성화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글.바이라인네트워크
<박지윤 기자> nuyijkrap@byline.network

[컨퍼런스 안내] 2024 인플루언서 마케팅 & 브랜드 혁신 컨퍼런스

숏폼과 영상을 잘 다루는 인플루언서가 여느 때보다 각광받는 시대입니다. 소셜 미디어를 통한 입소문도 인플루언서의 역할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인플루언스 마케팅 성공 경험과 인사이트를 한 자리에서 조망할 수 있는 자리를 준비했습니다.

  • 일시: 2024년 5월 29일 13:30 ~ 오후 18:00
  • 장소: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513 코엑스 3층 컨퍼런스룸 E6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