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클라우드-SK브로드밴드, 공공 ‘DaaS’ CSAP 인증 획득

네이버클라우드가 SK브로드밴드와 공동 개발한 서비스형 데스크탑(DaaS) 상품인 ‘클라우드 데스크탑(Cloud Desktop)’이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으로부터 클라우드보안인증(CSAP)을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CSAP는 공공기관에 안정성이 검증된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를 공급하기 위해 정부가 시행하는 평가·인증제도다. 정부나 공공기관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공급하려는 민간 사업자는 CSAP획득이 필수다.

DaaS 인증의 경우, 조직·운영 체계, 접근통제, 침해사고 대응·예방 프로세스 등 14개 분야 110개 통제항목을 모두 준수해야 한다. 이번 DaaS CSAP 인증은 국내에서 2번째다.

이를 통해 클라우드 데스크탑은 국가·공공기관을 대상으로 DaaS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자격을 갖추게 됐다.
네이버클라우드 측은 “공공 클라우드 인프라 운영 역량을 갖춘 네이버클라우드의 강점과 SK브로드밴드의 오픈소스 기반 독자 개발 클라우드PC 솔루션인 ‘Cloud X’를 결합한 DaaS 상품”이라고 밝혔다.

네이버클라우드와 SK브로드밴드는 보안성을 모두 갖춘 표준형 상품과 도입 기관의 IT 환경에 따라 보안 솔루션 선택이 가능한 옵션형 상품을 다양하게 제공함으로써 선택의 폭을 넓혔다고 설명했다.

한상영 네이버클라우드 전략&기획 총괄 상무는 “보안을 위해 업무용 PC와 인터넷용 PC를 분리해 1인당 두 대의 PC를 사용해온 공공기관에서 최근 1인 1PC로의 전환을 추진하며 안전하게 업무용 네트워크에 접속할 수 있는 DaaS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라며 “안정성을 입증한 공공 전용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기반으로 더 많은 공공기관이 업무혁신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무료 웨비나] 디지털 전환 시대의 필수! AI기반 아이덴티티 보안의 모든 것

  •  2024년 7월 16일 (화) 14:00 ~ 15:30

관련 글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