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리가 앱 이용자의 라이프스타일 공유를 위한 온라인 커뮤니티를 선보인다. 컬리는  앱 내 온라인 커뮤니티 ‘컬리로그(Kurlylog)’의 베타 버전을 선보였다고 19일 밝혔다. 정식 출시는 내년이다. 

컬리 측은 컬리로그에 대해 마켓컬리 및 뷰티컬리 이용 고객이 음식 레시피, 메뉴, 뷰티 정보 등을 공유하는 온라인 소통 공간으로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이용자들은 컬리로그에서 취향이 비슷한 사람들의 일상 속 콘텐츠를 통해 라이프스타일 팁을 주고 받을 수 있다. 

컬리로그는 컬리 앱(app) 실행 후 하단의 좌측 두 번째 탭에 위치해 있다. 컬리는 이용자 간 활발한 소통을 장려하기 위해 다양한 기능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회사 설명에 따르면 컬리로그는 앱 내 인스타그램과 유사하다. 우선 이용자는 본인이 팔로우(follow) 한 계정의 게시물을 팔로잉 탭에서 모아 볼 수 있다. 마음에 드는 사진은 스크랩도 가능하다. 각 게시물은 #홈스토랑, #홈카페, #메이크업 등 다양한 태그(tag)를 달 수 있으며, 컬리에서 판매하는 제품일 경우 상품 태깅을 통해 장바구니에 담을 수도 있다. ‘좋아요’나 댓글로 게시글에 호감을 표시하는 것도 물론 가능하다.

다만 현재 컬리로그는 베타 버전으로 글쓰기 권한은 일부 이용자들에게만 부여된다. 회사는 베타 버전 출시에 앞서, 컬리로그 크리에이터 50여명을 모집한 바 있다. 또한 컬리로그 크리에이터는 상시 모집할 예정이며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고 전했다. 컬리는 베타 기간 동안 사용자들의 불편이나 추가 요청 사항을 면밀히 살펴 서비스 고도화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컬리로그 출시는 이용자의 앱 방문을 늘리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풀이된다. 커뮤니티 기능이 마련된다면 이용자들이 정보 확인 및 소통을 위해 계속해 앱에 방문할 수 있기 때문이다.  

컬리 관계자는 “컬리 이용자들이 자유롭고 활발하게 소통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것에 집중했다, “컬리를 사랑하는 사람들이 스스로의 취향을 발견하고 소개하며 라이프스타일 정보를 서로 나눌 수 있는 유익한 커뮤니티로 발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글. 바이라인네트워크
<성아인 기자> aing8@byline.network 

Similar Posts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